2021,July 25,Sunday

영비즈니스리더네트워크(YBLN)

호찌민에 제2호 ‘한상 꿈꾸는 교실’ 설립4-YBLN

 

베트남 호찌민에 ‘한상 꿈꾸는 교실’ 제2호가 탄생했다. ‘한상 꿈꾸는 교실’ 은 세계한상대회를 통해 결성된 ‘영비즈니스리더네트워크’(이하 YBLN)를 통해 형성된 한상기업 릴레이 나눔 활동의 일환이다.
전 세계 한상들의 동포사회 나눔 활동을 통해 만들어진 공간인 ‘한상 꿈꾸는 교실’은 일회성 기부행사가 아닌, 현지 동포사회 상황에 최적화된 맞춤형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특히 한상기업인은 물론 한국인이라면 누구라도 동참 가능한 열린 나눔 활동으로 세부프로그램은 YBLN의 자발적인 제안으로 시작해 신속한 의사결정과 동참으로 이루어졌다. 한상 꿈꾸는 교실 제 2호 설립은 지난 4월 국내 고려인 마을 새날학교 악기 기증 및 음악 영재 장학금 후원에 이은 두 번째 나눔 활동이다. 호찌민시한국국제학교에 도움반(장애인 학급, 학생 9명, 특수교사 2명)이 운영된 지 몇 년 지났음에도 불구하고 별도의 재정지원이 없어 도움반 학생들이 일반학급과 같은 시설에서 어렵게 공부하고 있다는 사연을 접한 YBLN 베트남 멤버인 PTV 최분도 대표의 제안으로 성사되었다.
YBLN은 호찌민시 한국국제학교 도움반 학생들을 위해 직업교육훈련 보조교재 세트를 포함해 장애인용 화장실 및 교실공사와 특수가구 일체를 마련(3만불 규모)해 주었다. 이번 기부에는 YBLN 호찌민의 ANGEL VIETNAM 손창빈 대표, Aztec System 임기영 대표, PTV 최분도 대표, SUNGHYUN VINA 이성현 대표 등 4개의 한상기업이 참여했다. 한상 꿈꾸는 교실 현판 오프닝 행사는 호찌민시 한국국제학교 교장을 비롯해 도움반 교사 및 학부모, 한상 YBLN, 재외동포재단 김영근 사업이사 외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현지시각 27일(금)에 진행됐다. 재외동포재단 김영근 이사는 “한상의 자발적인 나눔 활동이 지속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는 기틀을 마련, 대표적인 한상 CSR(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프로그램으로 정착하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의 090 820 8345 (PTV 최분도 대표)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