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June 18,Friday

우리은행서울보증보험과 베트남 모기지시장 진출

국내 금융권 최초, 베트남 현지 대상 모기지론(Loan) 출시 및 현지 소매 시장 공략 본격화

우리은행(은행장 이광구, www.wooribank.com)은 18일 베트남 호찌민에서 손태승 글로벌 그룹장이 서울보증보험 강병세 영업지원총괄 전무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우리은행 – 서울보증보험 베트남 모기지시장 공동개척 업무협약식’을 체결하고, 이 날 베트남 현지인 대상 ‘우리은행-서울보증보험 모기지론’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업무협약에 따라 우리은행과 서울보증보험은 ▲베트남 모기지 상품/서비스 개발 ▲한국 내 기존 우수 협업상품의 베트남 현지화 ▲홍보 및 마케팅 공동추진 등을 공동으로 수행하며 베트남 금융시장을 개척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이 날 국내 금융권 최초로 출시한 ‘우리은행-서울보증보험 모기지론’은 베트남 현지 리테일 고객을 대상으로한 주택담보대출로, 고객이 보증보험에 가입함으로써 주택담보인정비율(LTV)을 20% 추가하여 고객의 대출한도를 높일 수 있다. 기존 국내 시중은행에서 판매하는 모기지신용보험(MCI)과 유사한 개념이다. 베트남 건설부 산하 주택 및 부동산시장 관리국에 따르면 15년 1~11월 베트남 금융기관 부동산 대출총액(약 168억 달러)은 전년 대비 약 20% 가량 증가하였으며 2011년 이후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는 등 베트남 모기지시장은 계속해서 팽창하고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국내 성공사례로 평가된 서울보증보험 제휴 모기지 상품을 베트남에 부합토록 현지화하여, 서비스를 공동 개발/판매하는 첫 사례”라며, “기존에는 국내 금융기관들이 해외영업점에서 주로 국내 지상사 및 교민 위주로만 영업을 했지만, 이제는 현지은행 대비 낮은 금리와 높은 대출한도로 경쟁력 있는 전략상품으로 상당수의 현지 고객층을 흡수하고 글로벌 부문 수익성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우리은행에 따르면 글로벌 네트워크 확대와 동시에 현지영업을 강화하기 위한 현지특화 상품을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올해 3분기에 우리은행 베트남법인을 설립한 뒤 현재 2곳(하노이, 호찌민)이었던 지점 수를 확대하고, 서울보증보험과 신용대출 등 제휴상품을 추가 개발하여 주력상품으로 삼을 예정이다. 상품 판매에 있어 기존 오프라인 채널 외에도 우리은행의 모바일전문은행 브랜드인 ‘위비뱅크’와 메신저서비스인 ‘위비톡’ 등 비대면채널을 활용하여 현지 20~30대를 공략한다는 방침이다.

문의 3821 9839 (우리은행 호찌민지점 김병훈 차장)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