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August 5,Thursday

충주사과 베트남 첫 수출…7월까지 70t 선적

충주사과 베트남 첫 수출…7월까지 70t 선적

충북 충주 사과가 처음으로 베트남 수출길에 올랐다. 4일 충주시에 따르면 충주 사과가 충북원예농협 충주 거점산지유통센터(APC)를 통해 지난달 29일부터 베트남에 수출되고 있다. 충주 사과는 오는 7월까지 베트남에 70t(3억원 상당)이 수출될 예정이다.
이번에 수출되는 충주 사과는 호찌민과 하노이 마트에서 판매된다. 그동안 동남아에는 중저가의 소과(小果)가 주로 수출됐으나, 이번에 수출되는 사과는 당도가 높은 대과(大果)와 세척 사과다. 수출가격도 높게 책정됐다. 2011년 첫 수출을 시작한 충주 사과는 현재 미국과 대만, 동남아시아 등지로 수출된다.
충주 APC 관계자는 “베트남 수출이 충주 사과의 브랜드 가치 제고와 판로 확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농가 소득 증대를 위해 새로운 해외시장 개척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충주 연합뉴스 – 공병설 기자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