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December 2,Wednesday

삼성전자, 베트남서 240억불 수출

베트남전체 수출의 18%

삼성전자의 최대 휴대전화 생산기지인 베트 남 생산법인이 올 한해 240억불의 수출 실적 을 기록, 베트남 전체 수출의 18%를 넘어섰 다. 이는 작년 전체 수출실적 124억 불의 2배 가까이 늘어난 수치로, 이에 따라 삼성전자 생산법인이 베트남 전체 수출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작년 11%에서 올해는 18.15%로 확 대됨으로써 베트남의 무역수지 개선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평가되었다.

관계전문가들의 분석에 의하면 삼성전자 생 산법인의 수출이 이처럼 늘어난 것은 스마 트폰 생산 비중이 전체 물량의 98%까지 늘 어나는 등 생산 품목이 고가품 위주로 전환 됐기 때문으로, 삼성전자는 앞서 지난해에 도 종전 수출 1위 국영 석유업체 페트로베트 남을 추월, 만년 적자에 허덕이던 베트남의 무역수지를 흑자로 반전시키는데 주도적인 역할을 한 바 있다.

삼성은 올해 북부 박닝성 옌퐁공단에 위치 한 연산 1억 2천만대 규모의 제1생산공장을 100% 가동한 데 이어 인근 타이윙성의 제2 공장도 내년 3월 본격 가동한다는 방침 아 래 공사를 서두르고 있다. 참고로 삼성전자 는 지금까지 이 두곳에서 총 45억불 가량을 투자했다.

12/26, 연합뉴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