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September 25,Tuesday

정부 총리, 54억 달러의 석유화학단지 착공식 주최

미국, 중국, 일본, 한국이 주요 수출국

2월24일 바리어-붕따우 성, 붕따우시, 롱선(Long Sơn) 읍에서 Nguyễn Xuân Phúc 정부총리가 참석한 가운데 남부 석유화학단지(Long Sơn Petrochemicals – LSP) 중점 프로젝트의 착공식이 열렸다. 바리어-붕따우 성 관계 부처와 수많은 시민도 착공식에 참석했다. 태국 SCG그룹과 베트남 석유 및 가스 그룹-PVN의 협동기업인 롱선 유한책임회사의 프로젝트인 남부 석유화학단지는 수상 194ha의 항구와 육상 면적 464ha규모로 37억7000만 달러가 투자되며 투자자본금은 54억 달러로 인상될 계획이다.
남부 석유화학단지는 매년 올레핀 제품 160만 톤의 생산능률을 가지며 폴리에틸렌, 폴리프로필렌 등 플라스틱산업의 필요 원료들을 포함하는 다양한 석유화학제품을 일년에 200만 톤을 생산할 수 있다. 해당 제품은 지금 수입되고 있는 폴리올레핀 제품을 대체할 수 있다. 해당 프로젝트는 2022년에 완공될 예정이며 건설 과정에 2만 명의 일자리를 만들 것으로 알려졌다.

1/31 브이엔이코노미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