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October 23,Tuesday

베트남 대학생, 초저가 의수 개발

300만동, 가난한 상이병사들을 위해 연구

베트남 중부 광응아이 출신의 공대학생이 8개월간의 노력 끝에 초저가 로봇의족을 개발하여 화제가 되고 있다. 이런 놀라운 발명의 주인공은 팜반동대학 재학생 응오 반옛(Ngo Van Det;23세)군으로, 3D 레진 (3D resin)으로 만든 이 의수가격은 단돈 300, 수만불을 호가하는 일반적인 의수에 비해 성능도 뒤지지 않는다. 그는 의수를 만든 소감에 대해“수십만 명의 장애 퇴역 군인들이 너무나 가난해서 보철기구를 살 여유가 없다는 사실을 알고 저들에게 조금 이나마 도움이 되어 드리고자 생체공학에 대한 연구를 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그는 각 사람의 해부학적 구조가 독특하기 때문에 3D 스캔을 사용하여 설계를 했으 며 마이크로프로세서 보드 및 서보모터를 삽입, 이두박근에 위치한 압력센서에 압력 을 가하면 신호가 마이크로칩으로 전송되 고 모터가 와이어를 당겨 손가락을 구부리 고 쥘 수 있게 했다. 개발 후 그는 오른 팔이 없는 민(Minh)옹에게 이 기구를 테스트했 는데 결과는 만족스러웠다. 민 옹은“이제 새로운 팔로 많은 일을 할 수 있게 되었다” 며 감사를 표했다. 한편 옛(Det)군의 제품 을 지도해 온 팜반동대학교의 퉁(Thung) 강사 또한“이 제품은 가격이 저렴하고 기 능이 우수해 많은 사람에게 유익을 줄 수 있는 만큼 국가적 차원에서 개발할 가능성 이 충분히 있다”고 말했다.

10/10 베트남뉴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