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September 27,Monday

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 제 21회 졸업식 및 김원균 교장 이임식

2015년 2월 25일 부임한 이래 상담실 및 특수학급 증설, 회게시스템 전산화 등 획기적으로 개선하고 안정적인 학교 운영의 토대를 마련

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교장 김원균)는 2019년 1월 9일(수) 9시 30분 도담관에서 제21회 졸업식 및 학교장 이임식을 실시하였다. 1998년 개교 이래 지속적인 발전을 거듭해 온 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의 이번 졸업식에서 초등 180명, 중등 168명, 고등 146명 등 총 495명이 졸업의 기쁨을 안았다.
임재훈 주호치민 총영사를 비롯해 황건일 이사장 등 많은 내빈들과 학부모, 선후배들이 졸업식장을 찾아 졸업생들의 앞날을 축하해 주었다. 졸업식은 졸업 축하 동영상 시청을 시작으로 학사보고, 졸업장 수여, 대외상 시상, 학교장 회고사 및 내빈 축사의 순서로 진행되었다. 특히 가장 우수한 졸업생에게 주는 KIS학생대상의 영예는 6학년 한채은, 9학년 정희원, 12학년 김태현 학생에게 돌아갔다.
특히, 이번 졸업식과 동시에 본교 제 7대 김원균 교장의 이임식이 진행되었다. 김원균 교장은 지난 2015년 2월 25일 본교에 부임한 이래 상담실 및 특수학급 증설,
학교회계시스템 전산화, 체육관 리모델링 및 급식실 증축, 학교부지 무상 임차계약 등 학교 교육 환경을 획기적으로 개선하고 안정적인 학교 운영의 토대를 마련했다. 또한, ‘모두가 행복한 창의적인 인재 육성’을 교육목표로 하여 글로벌 4품제, 토론·참여형 수업, 평가 및 수업 방법 개선, 풍부한 진학 정보 제공 및 1:1 맞춤형 진학 지도 등 양질의 교육과정을 운영하여 학부모가 보내고 싶은 자랑스러운 학교이자 명문학교의 산실로 자리매김하였다. 이처럼 본교 교육에 공헌한 바가 지대한 김원균 교장선생님을 떠나보내는 자리는 학생, 학부모, 본교 교사는 물론이고 교민 사회 구성원 모두의 아쉬움으로 가득했다.
김원균 교장은 학교장 회고사 및 이임사를 통해 바위틈에 깊이 뿌리 내리는 소나무는 태풍이 닥쳐도 쓰러지지 않는다는 메시지를 전하며 졸업생들이 어떤 어려움 속에서도 훌륭하게 성장해주기를 당부하였다. 또한, 그동안 늘 지지와 협조를 보내준 학부모에게 감사 인사를 드리고 앞으로도 본교에 변함없는 신뢰와 관심을 당부하였다.
마지막 식후 행사로 졸업생의 ‘공감 그리고 동행’ 공연이 이어져 졸업의 아쉬움과
새로운 출발에 대한 기대를 담아내 졸업식장을 찾은 사람들에게 많은 감동을 선사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