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July 23,Tuesday

베트남우리은행, 하노이 하남지점 오픈

지역 최초 외국계 은행

베트남우리은행이 3월 22일 하남지점(지점장 서한태)을 오픈하였다. 우리은행 하남지점은 하남지역에 진출하는 최초의 외국계 은행으로서, 하남에 진출해 있는 한국 기업 뿐만아니라 로컬 개인고객들에게 더욱 편리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날 개점식에는 ‘정우진’ 주베트남 한국대사관 총영사 겸 공사, ‘이해송’ 금융감독원 실장, ‘김인철’ 하남 코참 회장을 비롯하여, 하남성 인민위원회와 중앙은행 주요인사 등 많은 고객들이 참석하여 영업 개시를 축하하였다.
‘김승록’ 은행장은 환영사를 통해, 하남지점을 포함하여 베트남 내에 총 9개의 영업점을 운영하게 된 베트남우리은행은 대한민국에서 120년간 금융의 역사를 이끌어 온 것처럼 베트남에서도 고객을 최우선으로 모시며 끊임없이 성장해 갈 것임을 다짐하였다.
베트남 우리은행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네트워크 확장을 통해 로컬화 추진함과 동시에, 고객의 금융편의 및 접근성 제고를 위해 신용카드 서비스, ATM, 모바일 뱅킹 등 비대면 채널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펌뱅킹 및 SCORE 시스템 서비스를 통해 기업금융 거래에 있어서도 편의성 확대를 추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