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December 10,Tuesday

베트남의 외환 보유액 사상 최대 680억 달러

베트남 호치민시 은행 대학의 최신 리포트에 따르면, 국가의 외환 보유액은 6 월 말 현재 사상 최대인 680 억 달러에 달했다. 외국 자본 투자의 유입이 늘면서 3 년 전부터 두배가 된다. 충분한 외환 보유액은 베트남 중앙 은행의 대미 달러 환율의 안정에 기여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고 베트남 뉴스지(전자 판)가 전하고 있다.
해외 전문가들은 베트남 동 – 달러 환율은 단기적으로 대체로 안정 될 것으로 예상하고 외국인 직접 투자 (FDI)와 국내 은행의 대외 차입금의 유입이 견조한 것을 이유로 꼽았다.
또한 2019 년 말까지의 FDI 유입도 견실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미중 무역 마찰이 조만간 진정될 가능성은 낮아, 중국에 공급업체를 집중시켜 온 기업들이 아시아 지역 내에서 업체를 다양화 하는 경향이 계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베트남은 투자·무역 방침이 우호적이고 코스트도 낮으며, 많은 젊은 노동력을 가지고 있어 이러한 공급 업자들의 전환에 있어 유리할 것으로 것으로 보고 있다.
7/30 비나한인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