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December 9,Monday

World-OKTA 하노이지회 재개소

“ 지회장은 1세대 탈북자인 전철우 씨가 맡아.. ”

세계한인무역협회(World OKTA : Overseas Korean Traders Associations)는 베트남 하노이 지회가 8월 19일 JW 메리어트 호텔에서 재개소식을 열고 새로운 출범을 밝혔다. 지회장으로는 1세대 탈북자출신 사업가인 전철우 씨가 맡았다. 그는 하노이에서 경제활동을 하는 20여 명의 기업인을 규합해 그동안 활동이 적었던 하노이 지회를 다시 열었다. 개소식에 참석한 하용화 월드옥타 회장은 환영사를 통해 “베트남은 한국 정부가 추진하는 신남방 정책의 핵심국가이자 동남아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라고 평가하면서 “앞으로 하노이 지회는 그 역할을 수행하는 전초기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전철우 지회장은 앞으로 회원들과 함께 베트남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 중소기업 을 지원할 계획이라며 “하노이에도 ‘월드 옥타 바이러스’를 널리 퍼뜨려 한인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디딤돌이 되는 월드옥타로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영기 동남아지역 부회장, 황희재 정관개정위원회 부위원장,김진섭 호찌민 지회장 등 월드옥타 인사들과 정우진 베트남 대사 대리, 고상구 2019 세계한상대회장(K&K 트레이딩 회장), 김한용 하노이 코참회장, 윤상호 하노이 한인회장, 김창국 aT 아세안 본부장, 김기준 코트라 동남아본부장, 박종선 한국관광공사 베트남 지사장, 박혜진 주베트남 한국문화원장 등도 자리를 함께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