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June 22,Tuesday

신한베트남은행, 보건산업진흥원, 한국국제의료협회와 3자간 MOU체결

한국-베트남 양국간 복지.의료 협력 강화 베트남 환자 유치 확대 기여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지난 8월 29일 베트남 호치민 인터컨티넨털 호텔에서 한국보건산업진흥원, 한국국제의료협회, 신한베트남은행 3자간 보건의료협력 MOU 체결식을 했다고 밝혔다. 이 협약을 통해 향후 베트남에 한국 의료 서비스 분야를 홍보하고 신한베트남은행 고객에게 한국의 의료 서비스에 대한 혜택을 제공하여 한국과 베트남의 복지.의료 협력 서비스를 더욱 강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해당 행사에서는 서울대 병원, 서울성모병원, 서울 아산병원, 세브란스병원, 이화의료원, 고려대 안암병원, 보바스기념병원, 대전선병원, 미즈메디병원, 세종병원 등 한국의 유수 의료기관들이 참여해 베트남에 한국의료를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신한베트남은행 관계자는 “이번 MOU로 인해 베트남에 한국의 선진 의료 서비스를 홍보하고 신한 베트남 고객들이 다양한 의료 혜택을 받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신한베트남은행은 앞으로 고객들에게 우수한 금융 서비스는 물론이고 고객의 다양한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고객 First 관점에서 고객중심영업에 더욱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신한베트남은행은 채널 확장과 더불어 신한카드, 신한금융투자, 신한생명, 신한DS 등 신한금융지주 계열사와 함께 ‘원신한’ 연계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CIB 본부 출범, PWM 모델 도입 등 전방위적인 비지니스 모델 확장을 통해 현지 영업을 성공적으로 이행 중이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