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September 19,Saturday

V- KIST 설립에 3,500만불 투자

2017년 9월 준공, ODA 역대 최대규모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은 최근 한국국제협력단(KOICA) 예산 3,500만불을 투입해 2017년 9월까지 본관과 연구동 및 부대시설등을 갖춘 연구원 300명 규모의 V-KIST를 베트남에 짓고 연구장비 지원과 연구역량 전수를 시행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이는 지금까지 우리나라가 개발도상국에 ODA(공적개발원조)로 지원한 사업 중 가장 큰 규모로, 이를 위해 베트남 정부는 하노이 근교의 호아락 테크노파크에 20헥타의 토지와 인프라 시설을 제공했으며, 이곳에 본관과 연구동, 기업과 협력연구 등을 수행할 기업R&D(연구개발) 센터와 부대시설 등이 단계적으로 건설될 예정이다.

1차 연구분야는 베트남이 강점을 가진 천연물 기반의 BT(생명공학) 분야와 전자재료․부품 관련 산업기술에 집중하며, 이와 함께 장기적으로 IT, BT융합 분야에서 미래원천 기술 개발에 나설 예정이다. 이와 관련, 문길주 KIST 전 원장은 “V-KIST가 자율성과 안정성을 보장받기 위해서는 V-KIST 특별법제정, 탁월한 리더십을 갖춘 초대원장 선임 등이 수반되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같은 상황에서 현재 베트남 정부는V-KIST 설립을 통해 하노이 시내에 R&D센터 설립을 추진 중인 삼성전자 등 현지 진출한 한국기업들과의 협력 증진도 기대하고 있다.

3/20,머니투데이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