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December 4,Friday

한국세라믹기술원과 굿네이버스, 수질오염 지역에 마을 정수장 준공

대한민국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한국세라믹기술원(원장 유광수)과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 베트남(지부장 박동철)은 지난 10월 27일 베트남 타잉화성 빈록현에 ‘한국형 세라믹 필터를 적용한 마을 정수장’을 준공했다.
베트남 천연자원환경부와 보건부에 따르면 베트남 지하수는
불순물, 중금속 등으로 오염됐으며 수질 및 위생 문제로 연간 9천명이 사망한다. 이번 정수장이 준공된 빈록현 또한 상하수도시설이 설치되어 있지 않아 지역주민들은 깊이 25m도 채안되는 얕은 우물을 통해 지하수를 사용하고 있으며, 매년 지역주민 중 약 20%가 수인성 질병을 앓았다.
하지만 이번에 준공된 ‘한국형 세라믹 필터를 적용한 마을 정수장’을 통해 깨끗한 물 사용이 가능해졌다. 이 정수장은 1일 약 8천 리터(4천 명분)의 물 정수가 가능해 지역주민 3천 5백여명은 깨끗한 물을 공급할 예정이다. 생활수 사용은 물론 베트남 식수 기준에도 부합해 식수 음용까지 가능한 수질의 물이 제공될 계획이다. 향후 지역사회가 마을 정수장을 자체적으로 운영할 예정이어서 일자리 창출 및 소득증대 효과까지 기대해 볼 수 있다.
빈록현 닝캉읍 인민위원회장 Hoang Xuan Minh은 “우리 지역은 최근 몇 년 동안 물 부족과 수질오염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며 “한국세라믹기술원과 굿네이버스 덕분에 깨끗한 물은 물론 지역주민들의 건강까지 보장받을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한국세라믹기술원은 굿네이버스와 함께 2014년부터 물부족국가에 기술 무상이전 및 정수장 구축 등의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해왔다. 특히 캄보디아에서 야자껍질 등 현지 재료를 활용한 보급형 세라믹 필터 및 가정용 정수기를 개발했으며, 해당 기술을 확대 적용한 마을 규모 정수장 2곳을
건축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