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February 25,Thursday

베트남, 2021년부터 연 2회 ‘e스포츠 대회’ 열린다

두개 e스포츠 토너먼트 개최…동남아시아의 e스포츠 허브 첫발

“베트남을 동남아시아 e스포츠 중심지로 키우겠다.”
하노이타임즈(Hanoitimes)에 따르면 “베트남 레크리에이션 및 전자스포츠협회(VIRESA)는 올해부터 매년 베트남 e스포츠 선수권대회(VEC)와 e-스포츠 토너먼트(UEC)를 개최”한다.
이 두 개의 토너먼트 모두 국제대회에서 뛸 베트남 선수를 선발하는 대회로 10개 종목이다. 게임 종목은 VIRESA가 곧 공식적으로 발표할 예정이다.
협회는 현재 대회 목록에 포함될 수 있는 적합한 게임 목록을 선정하고, 협회의 조직 구조를 단계적으로 통합하는 작업 중이다.
도 비엣 헝 VIRESA 사무총장은 “e스포츠는 11월에 열릴 예정인 제31차 동남아시아 게임의 40개 이벤트 하나다. 베트남 e스포츠에 관한 백서는 2월 1일에 공개된다”고 말했다.
백서에는 베트남의 e스포츠 산업에 대한 주요 정보를 제공하고, 50개 주요 국내외 기업과의 인터뷰 공식 인사, 이 분야의 1만 개의 설문지에 대한 답변을 담는다.
베트남 레크리에이션 및 전자스포츠협회(VIRESA)는?
협회는 베트남 e스포츠 및 레크리에이션 스포츠를 홍보하기 위해 2009년에 설립되었다. 2024년까지 동남아시아 국가 중 1위를 차지하는 것이 목표다. 베트남을 동남아시아의 국제 e스포츠 및 레크리에이션 스포츠 이벤트의 허브로 만들고 ‘2020-2030년 베트남 e 스포츠 및 레크리에이션 개발 전략’을 만들고 있다.
2020/01/23 아센안익스프레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