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September 23,Thursday

베트남, ‘개발지연’ 부동산 실태조사…부영지구 포함

장기간 지연 개발 사업 대상, 토지 낭비·환경 오염·예산 손실 등 지적 잇따라

베트남 정부가 부영그룹이 추진하는 하노이 국제아파트 등 수년째 지연되는 부동산 개발 사업에 대한 실태 조사에 나선다. 11일 관련 업계 및 현지 언론에 따르면 베트남 천연자원환경부와 건설부는 지방 정부와 협력해 부영의 국제아파트 사업을 비롯해 송홍시티(Song Hong City) 프로젝트, 디산 래플스(D’San Raffles) 등 하노이에서 장기간 지연되는 개발 사업을 감사할 방침이다. 이들 개발 사업이 중단되면서 토지 낭비와 환경 오염, 주 예산 손실 등의 문제를 초래하고 있는 데 따른 것이다. 이에 지방 정부들은 중앙 정부에 사업 시행의 감독 강화를 요청했다. 현재 하노이에는 370여개 부동산 개발 사업이 진행되고 있다. 이 가운데 다수의 사업이 지방 정부의 규제, 잦은 설계 변경 등으로 차질을 빚고 있다. 부영 국제아파트 사업은 부영의 첫 해외 주택사업으로 하노이시 하동구 모라오신도시 CT-2~7블럭에 총 10개동, 3482가구 규모의 아파트 단지를 짓는 프로젝트다. 지난 2017년 CT-4블럭과 7블럭 총 756가구를 분양한 이후 추가 공급이 중단됐다.
더구루 2021/06/11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