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July 26,Monday

베트남서 가짜 페이스북 계정으로 광고 유도 ‘주의보’ 피해액 3600만달러 추정

베트남에서 가짜 페이스북 계정으로 광고를 유도해 사기치는 경우가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1일 페이스북에 따르면, 자사의 계정을 도용해 광고를 유도하는 수법으로 광고료를 가로챈 베트남인 4명을 고소했다. 고소된 4명은 허우 응웬(Huu Nguyen), 레 캉(Le Khang), 응웬 꾸옥 바오(Nguyen Quoc Bao), 팜 허우 융(Pham Huu Dung)이다.
이들은 광고마케팅 대행사 직원의 계정을 도용해 ‘Ad Manager for Facebook’이라는 모바일 앱 설치를 유도했다. 이 앱은 이들 4명이 직접 만들어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다운로드 할 수 있다. 이 앱을 설치해 사용하면 승인되지 않은 광고가 뜬다.
페이스북에 따르면, 이들은 이런 수법으로 3600만달러 상당의 광고료를 무단 사용한 것으로 추정된다. 현재 이 앱은 플레이스토어에서 삭제됐고, 실제 피해를 본 광고주들은 페이스북측에서 환불했다.
페이스북측은 이번 소송이 플랫폼에서 계정 탈취를 방지하기 위한 회사의 지속적인 노력의 일환이라고 설명했다.
인사이드비나 2021/07/01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