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December 2,Thursday

롯데 “스타트업 아세안 진출 돕겠다”…‘롯데벤처스 베트남’ 설립

“베트남 스타트업 성장을 돕고, 아세안 진출 돕겠다.”

롯데벤처스(Lotte Ventures)가 한국 스타트업의 베트남 진출을 지원하고, 현지 스타트업을 육성하가 위해 ‘롯데벤처스 베트남(Lotte Ventures Vietnam)’을 설립했다고 17일 밝혔다.

베트남 정부의 기업등록 발급 승인을 받은 외국계 벤처투자법인은 롯데벤처스가 처음이다.

롯데벤처스는 동남아 지역에서 빠른 성장이 예상되는 베트남에 선제적으로 법인을 설립해 시장을 선도하겠다는 계획이다.

베트남은 외국 투자기관 유치 법 개정을 추진하는 동시에 정부 차원의 스타트업 생태계 조성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베트남은 평균 연령이 30세로 생산 가능 인구가 풍부하고, 해외 유학파 창업이 이어지고 있어 스타트업 시장 잠재력이 크다.

롯데벤처스는 지난 2월 베트남 신선식품 유통사 한국계 ‘샤크마켓(Shark Market)’에 투자하는 등 베트남 내 한인 창업을 지원하고 있다.

2016년부터 베트남 최대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인 베트남 실리콘밸리 캐피탈(Vietnam Silicon Valley Capital)와 함께 우수 스타트업 발굴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현지 롯데 계열사와 유통, 물류, 커머스 분야 스타트업과 시너지도 기대된다.

1998년 롯데리아를 시작으로 롯데마트, 롯데컬처웍스 등 19개 계열사가 베트남에 진출했으며, 롯데벤처스 베트남 설립을 통해 양국 스타트업이 동시에 성장할 수 있는 가교 역할을 수행할 계획이다.

전영민 롯데벤처스 대표는 “베트남 최초 외국계 벤처투자법인으로서 펀드 조성 및 투자에 앞장서고, 국내 스타트업의 동남아 진출 교두보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롯데의 스타트업 육성 지원 사업은?

롯데가 스타트업 육성에 본격적으로 관심을 보이기 시작한 것은 2016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신동빈 회장은 당시 ‘스타트업 메카’로 불리는 서울 강남 테헤란로에 사재 50억원을 들여 기업 주도형 벤처캐피털(CVC) 롯데벤처스(구 롯데엑셀러레이터)를 설립했다.

2018년 그룹 계열사와 함께 조성한 272억원 규모의 롯데스타트업펀드 1호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2451억원 규모의 12개 펀드를 운영 중이다. 롯데벤처스는 이를 바탕으로 지난 5년간 180여곳을 발굴해 투자해왔다.

(출처 : 아세안익스프레 2021.11.21)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