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May 20,Friday

하노이맥주음료주류, 올해 실적목표 하향조정

국영 하노이맥주음료주류(Hanoi Beer-Alcohol-Beverage Corporation · Habeco, 증권코드 BHN)가 올해 실적 목표를 하향 조정했다고 인사이드비나지가 12일 보도했다.

최근 하베코 이사회가 오는 4월 28일로 예정된 정기주주총회 안건을 공개한 내용에 따르면, 매출 목표는 6조6050억동(2억8900만달러), 세후이익은 2210억동(970만달러)으로 전년보다 각각 5%, 32% 줄여잡았다.

지난해 이익분에 대한 현금배당은 6%, 총액 1390억동을 계획하고 있다. 하베코 최대주주는 81.79%의 지분을 보유한 공상부로, 공상부와 재정부가 배당을 승인하면 이 안건을 주총에서 처리할 예정이다.

올해 하베코의 주요 제품 총판매량은 2억리터 이상으로 전망된다. 이중 맥주가 2억9830만리터로 대부분을 차지하고 생수 유니아쿠아(UniAqua)는 174만리터다.

하베코의 지난해 실적은 코로나19 및 음주운전 처벌 규정이 강화됨에 따라 전년보다 감소했다. 매출 및 세후이익은 각각 6조9510억동, 3240억동으로 6.7%, 50% 감소했다. 그러나 세후이익은 이미 코로나 상황을 반영해 2550억동으로 설정했기 때문에 계획을 27% 초과 달성한 것이다.

하베코는 코로나19 상황과 매출 감소에서도 불구하고 소비자들이 찾는 제품을 꾸준히 개발해 시장에 내놓고 있다.

구체적으로 2여년전 코로나19 발생 이후 소비자들이 외식을 이전처럼 못하게 되면서 생맥주를 마실 기회가 줄게 되자 캔생맥주를 출시해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었으며 이 부문 매출도 꾸준히 늘고 있다. 또한 프리미엄 수제맥주 제품도 최근 성공적인 테스트를 마치고 상용화에 성공했다. 수제맥주 제품은 티키(Tiki)나 쇼피(Shopee)와 같은 전자상거래 플랫폼에서 곧 출시될 예정이다.

인사이드비나 2022.04.12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