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December 3,Saturday

하노이 주택가격 5년만에 최대폭 상승

– 전반적으로 공급보다 수요가 많아

– 수요 많은 중저가 아파트가 가격 상승 주도 중

하노이시 주택가격이 신규 공급 부족에다 인플레이션 우려로 최근 5년중 가장 큰 폭으로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인사이드비나지가 12일 보도했다.

부동산컨설팅업체 CBRE에 따르면, 1분기 하노이 신규아파트 평균 분양가는 ㎡당 1655달러, 매매가는 1278달러로 전년동기대비 각각 13%, 9% 상승했다. 이는 5년만에 최대 상승폭이다.

코로나19 오미크론변이 확산의 여파로 1분기 신규주택 공급량은 3500세대로 전분기대비 39%, 전년동기대비 20% 감소했다.

신규공급 가운데 중저가아파트가 전체의 66%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으며, 매매량은 4200세대로 공급보다 수요가 많았다.

올해 신규아파트 공급량은 2만6000~2만8000호로 전망되고, 수요가 많은 중저가아파트 공급은 계속 부족할 것으로 예상된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일반적으로 인플레이션 우려가 커질 때마다 안전한 투자처로 인식되어온 부동산시장의 특수성에 근거해, 올해 신규아파트 공급량 가운데 90% 이상이 무난히 분양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그러나 연말까지는 불안정한 국내외 상황에 따라 부동산시장도 다소 영향을 받을 것으로 내다봤다.

CBRE에 따르면 상반기까지 하노이 주택가격은 계속 상승할 것으로 예상되나, 투기세력에 대한 당국의 조사 및 관리감독 강화로 시장이 다소 위축될 여지는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드비나 2022.04.12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