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November 27,Sunday

GS건설·현대산업개발, 베트남 복합호텔 상업단지 사업 ‘눈독’

GS건설과 HDC현대산업개발이 베트남 고급 복합호텔 상업단지 프로젝트에 눈독을 들이고 있다. 호텔신라도 호델 운영권을 노리고 있다고 더구루가 15일 보도했다.

베트남 부동산 기업 타이홀딩스는 15일 공개한 연례 주주총회 문서를 통해 “GS건설과 현대산업개발 등 한국 건설기업이 하노이 낌리엔에 개발할 예정인 복합호텔단지 프로젝트에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하노이 핵심 상권 가운데 하나인 다오주이안 일대 3만5000㎡ 부지에 △5성급 호텔 △아파트 △레지던스 △무역센터 △쇼핑몰 등으로 구성된 복합호텔상업단지를 건설하는 것이다. 

호텔신라도 이 프로젝트에 참여한다. 앞서 타이홀딩스는 지난해 1월 호텔신라와 기술용역계약을 체결했고, 연내 호텔 운영 계약을 맺을 예정이다.

타이홀딩스는 “마스터플랜을 확정하고 2분기 중으로 베트남 기획투자부의 투자 허가를 획득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GS건설은 지난 2004년 베트남 시장에 처음 진출한 이후 다수의 사업을 수행했다. 현재 호찌민에서 나베 신도시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투티엠과 9군 지역에서도 대규모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현대산업개발은 지난 2012년 베트남 하노이 지사를 설립한 이후 사업 확대 기회를 모색하고 있다. 대표적인 사업으로는 지난 2019년 개통한 흥옌성 흥하교량이 있다.

더구루 2022.04.15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