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May 26,Thursday

여대생 1천여명 윤락 알선한, 20대 여성 검거

호찌민에서 여대생 1천여명을 모집해 성매매를 알선해온 20대 여성이 공안에 붙잡혔다고 Vnexpress지가 25일 보도했다.

이날 보도에 따르면 호찌민 공안은 최근 윤락 알선책인 부 응우옌 녓 비(22)를 체포했다.

이 여성은 지금까지 1천500명의 여성들을 모집해 남성들과의 윤락을 알선한 혐의를 받고 있다.

성매매 여성 중 대다수는 대학 재학중인 것으로 공안 조사 결과 드러났다.

공안은 중심지인 1군에 위치한 다수의 호텔들을 급습해 현장에서 윤락 여성 및 남성들을 대거 적발했다.

그는 베트남 채팅앱인 ‘잘로’ 및 텔레그램과 페이스북 등 소셜미디어를 통해 윤락 여성들을 모집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최대 도시인 호찌민 뿐 아니라 인근 빈즈엉성과 동나이성에서 윤락을 대거 알선한 것으로 드러났다.

그는 지금까지 최소 2억동(1천만원)의 소개료를 챙겨 주로 사치품 구매에 쓴 것으로 드러났다.

Vnexpress 2022.04.25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