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November 27,Sunday

하나금투, BIDV 증권 지분 인수

-“동남아 진출 교두보 확보”

하나금융투자는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 시장으로 본격 진출을 위해 베트남 증권사 ‘BIDV 증권'(BIDV Securities)의 지분 35%를 1천420억원에 인수하는 신주인수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고 매일경제지가 25일 보도했다.

제3자 배정 유상증자 방식으로 진행된 이번 인수를 통해 하나금융투자는 BIDV 증권의 2대 주주로 올라서게 됐다.

BIDV 증권은 베트남 국영은행인 베트남투자개발은행(BIDV)의 증권 자회사로 지난해 주식 위탁 매매(브로커리지) 부문에서 시장 점유율 11위를 차지했다.

하나금융투자는 BIDV 증권의 디지털 플랫폼을 재단장하고 자산운용업과 같은 신사업 진출을 추진하는 등 경영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예정이다.

BIDV 증권은 이번 협력을 통해 2026년까지 베트남의 주요 증권사로 도약하고 디지털 특화 증권사로 탈바꿈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하나은행도 BIDV 지분을 인수하는 등 하나금융그룹과 BIDV는 전략적인 협력 관계를 이어왔다.

하나금융투자는 그룹 차원의 BIDV에 대한 성공적인 투자를 바탕으로 비은행 글로벌 사업을 강화해나갈 예정이다. 또 해외 금융기관에 대한 전략적인 투자를 지속해서 확대해 글로벌 진출의 새로운 모델 확립도 시도한다.

이종승 하나금융투자 글로벌그룹장은 “이번 지분 인수로 하나금융투자는 물론 하나금융그룹의 글로벌 전략 중 하나인 신남방 정책의 교두보를 마련하게 됐다”며 “BIDV 은행 및 증권이 보유한 베트남 전역의 영업망과 하나금융투자가 가진 금융 노하우를 활용해 새로운 비즈니스를 창출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매일경제 2022.04.25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