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August 18,Thursday

페트로베트남가스, 유가 급등에 상반기 실적 급증

-매출 23.5억달러, 34%상승

 국영 베트남석유가스그룹(Petrovietnam) 자회사 페트로베트남가스(Petrovietnam Gas, 증권코드 GAS, PV가스)가 상반기 국제유가 급등의 수혜를 톡톡히 입었다고 인사이드비나지가 24일 보도했다.

PV가스의 상반기(~6월15일) 실적보고서에 따르면, 총매출은 전년동기대비 34% 증가한 54조5600억동(23억4680만달러), 세후이익은 59% 증가한 6조9190억동(2억9760만달러), 세수기여는 8% 늘어난 3조6265억동(1억5600만달러)을 기록했다.

호앙 반 꽝(Honag Van Quang) PV가스 CEO는 “브렌트유 가격이 배럴당 5달러 등락할 때마다 매출은 1조5000억동(6450만달러), 세후이익은 5000억동(2150만달러)이 오르내린다”며 “상반기 실적은 유가 및 LPG 가격 상승과 적극적인 시장 개척, 비용절감 노력이 더해진 것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PV가스는 당초 올해 국제유가 배럴당 60달러를 기준으로 매출 80조동(34억4100만달러), 세후이익은 7조390억동(3억280만달러)을 목표로 잡았다. 따라서 이미 상반기 실적이 매출은 목표의 68%, 세후이익은 98%를 달성했다.

제품별로 LPG는 수출 26만900톤 포함 총 101만6000톤을 시장에 공급했다. 이는 전년동기의 99% 수준으로 국가 전체 판매량의 70%를 차지했다.

콘덴세이트 생산량은 5만6800톤으로 전년동기대비 85% 증가했으며, 건성가스(Dry gas)는 발전용가스 수요가 예상치보다 적어 당초 계획된 생산량을 달성하지 못했다.

인사이드비나 2022.06.24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