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September 28,Wednesday

한-베트남 국방차관 전략대화…초계함 추가양도 등 논의

신범철 국방부 차관은 5일 호앙 쑤안 찌엔 베트남 국방부 차관과 양국 국방전략대화를 하고 한반도를 포함한 지역안보 정세와 양국 국방 교류 협력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고 국방부가 밝혔다고 연합뉴스가 같은날 보도했다.

두 차관은 올해 한-베트남 수교 30주년을 맞아 양국 정부가 ‘포괄적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을 추진하는 만큼 국방 분야도 이에 부합하도록 교류 협력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전략대화에서는 수교 30주년을 맞아 양국 국방부 장관이 적정한 계기에 상호 방문하기로 하자는 논의가 이뤄졌다. 두 차관은 이를 통해 양국 국방 교류 협력이 한층 강화될 것이라고 의미를 평가했다.

찌엔 차관은 한국이 양도한 초계함이 베트남의 해양안보 역량 강화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면서 추가로 진행 중인 초계함 양도가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우리측의 관심을 요청했다.

한국은 2017년 6월 김천함, 2018년 10월 여수함 등 1천t급 초계함 2척을 베트남에 양도한 바 있고 현재 초계함 추가 양도 논의가 진행 중이라고 국방부가 밝혔다.

신 차관은 진행 중인 초계함 양도가 원활히 이뤄지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히는 한편 양국 방산 협력 강화를 위해 오는 12월 베트남에서 열리는 방산 전시회를 계기로 양국 방산 세미나를 개최하자고 제안했다.

또 한국의 2030 부산 세계박람회(엑스포) 유치 노력을 베트남이 지지해 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서울안보대화와 한-아세안 차관회의에도 찌엔 차관의 참여와 관심을 요청했다.

신 차관은 우리 정부의 대북정책을 설명하면서 북한의 비핵화와 한반도 평화·번영을 위한 우리의 노력에 대해 베트남의 적극적인 지지와 협력을 당부했다.

찌엔 차관은 우리 정부의 새로운 대북 정책이 북한의 비핵화에 실질적으로 기여할 것이라는 기대감을 표명했다.

양측은 그간 추진해 온 국방 교류 협력 성과를 높게 평가하면서 고위급 인사교류, 해양 및 사이버 안보 협력, 군사 교육·교류, 방산·군수 협력 등 분야에서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기로 뜻을 같이했다.

한-베트남 국방전략대화는 양국 국방 차관 간 상호 국방 협력 현안을 논의하고 발전 방안을 모색하는 정례 협의체로 2012년 개설된 이후 매년 양국에서 교차 개최하고 있다.

 

연합뉴스 2022.09.05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