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September 28,Wednesday

공안 대규모 노래방 단속실시…140개 업소 적발

베트남 남동부에서 수십명이 숨진 노래방 화재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많은 업소들이 안전 수칙을 지키지 않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고 Vnexpress지가 10일 보도했다.

기사에 따르면 최대 도시인 호찌민과 인근 동나이성 소방당국 및 공안은 최근 지역 내 노래방들을 대상으로 단속에 나선 결과 안전 요건을 지키지 않은 업소들을 대거 적발됐다.

동나이성 공안은 150곳에 대해 기습 점검에 나서 안전 수칙을 위반한 업소 50곳을 적발하고 이중 4곳에 대해 일시적으로 영업 중단 조치를 내렸다.

호찌민 공안은 300개 업소를 대상으로 단속을 벌여 90곳을 적발하고 이중 2곳을 폐쇄했다.

호찌민 공안은 시내 전역에 있는 모든 노래방 업소를 대상으로 안전 수칙 이행 여부를 조사할 방침이다.

이번 실태 조사는 지난 6일 야간에 남동부 빈즈엉성의 노래방에서 발생한 화재로 총 32명이 숨지면서 유흥업소의 안전 수칙을 강화해야 한다는 여론이 확산하고 있는데 따른 것이다.

현지 공안은 전기 합선으로 인해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팜 민 찐 총리는 이번 사고와 관련해 각 시·성에 노래방 시설의 안전을 강화하고 관련 수칙을 위반한 업소는 영업을 중단시키라고 지시했다.

또 각 시설은 화재 등 사고에 대비해 비상구를 추가로 둬야 한다고 지적했다.

 

Vnexpress 2022.09.10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