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September 28,Wednesday

대한민국 해군순항훈련전단, 베트남 호찌민 입항

지난 2일 진해기지를 출항한 해군순항훈련전단이 14일 첫 기항지인 베트남 호찌민에 입항했다고 15일 뉴스원이 보도했다.

이날 군 당국에 따르면 순항훈련전단은 베트남에 나흘 간 머물 예정이며, 특히 17일엔 베트남 해군 초계함 ‘HQ-18’함과 연합 해상훈련을 실시할 계획이다. ‘HQ-18’은 2017년 우리 해군이 베트남에 양도한 1000톤급 초계함(PCC) ‘김천함’이다.

순항훈련전단은 또 호찌민 인민위원회와 베트남 해군 제7관구 사령부 등 현지 주요 기관·부대를 찾아 안보현안과 방산협력 방안 등을 논의할 계획이다.

아울러 이번 순항훈련에 함께하고 있는 우리 해군사관학교 생도와 장병들은 올해 한·베트남 수교 30주년을 맞아 현지 전·사적지 탐방 등 행사를 준비 중이다. 베트남 주요 인사와 교민이 함께하는 함상 리셉션도 열릴 예정이다.

해군의 순항훈련은 1954년 시작해 올해로 69회째를 맞았다. 순항훈련은 장교 임관을 앞둔 해사 4학년 생도들을 대상으로 매년 실시된다.

이번 순항훈련전단은 해사 제77기 생도 164명과 함정 승조원 등 약 470명으로 구성됐다. 전단장은 강동구 준장이 맡았다.

이들은 4500톤급 훈련함 ‘한산도함'(ATH-81)과 4200톤급 군수지원함 ‘대청함'(AOE-58)을 타고 원양 항해훈련을 나섰다.

 

뉴스원 2022.09.15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