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October 7,Friday

대만, 9월 29일부터 한국 등 무비자 입국 재개…10월초 입국 후 격리 폐지 검토

대만이 오는 29일부터 한국을 포함한 무비자 국가에 대한 입국을 재개한다고 자유시보 등 대만언론이 22일 보도했다고 연합뉴스가 22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대만 행정원은 이날 회의에서 한국 등 무비자 국가에 대한 입국을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대만 외교부 영사사무국도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29일부터 한국, 일본, 싱가포르, 태국 등 무비자 적용 국가에 대한 조치를 전면 회복한다고 안내했다.

왕비성 위생복리부 정무차장(차관)은 이날 방역 관련 기자회견에서 국경 개방에 대한 2단계에 걸친 후속 조치를 발표했다.

그는 개방 1단계로 오는 29일 오전 0시부터 매주 입국자 수를 5만 명에서 6만 명으로 늘리고 입국 시 무증상자를 상대로 실시하던 타액 PCR(유전자증폭) 검사를 취소하고 가정용 신속항원진단 키트를 이용한 검사 4회로 대체한다고 밝혔다.

다만 현행 ‘3일 자가격리’와 4일간의 자율관리는 그대로 시행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개방 2단계는 내달 13일부터 자가격리가 취소되고 7일간의 자율관리로 변경하며 입국 시 ‘입국건강증명과 자가격리통지서’는 더는 필요 없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코로나19 증상이 없는 입국자의 경우 대중교통 수단을 이용해 이동할 수 있게 된다.

그러나 그는 7일간의 자율관리 기간에 머무르는 장소는 욕실이 독립된 1인 1실이 가능한 곳으로 제한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매주 입국자 수를 15만 명으로 늘리는 방안으로 시범 운영할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대만은 지난 12일부터 한국을 제외한 미국, 영국, 호주 등 일부 국가 국민의 무비자 입국을 재개한 바 있다.

한편 대만의 백신 접종률은 1차와 2차가 각각 93.45%, 87.36%이며, 3차와 4차는 72.94%와 10.36%로 집계됐다.

(출처: 연합뉴스 2022.09.22)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