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July 15,Monday

한국 노래방서 마약 파티 벌인 베트남인 25명 무더기 검거

경기 시흥의 한 노래방에서 베트남인 20여 명이 집단으로 마약을 투약하다 경찰에 적발됐다고 연합뉴스가 26일 보도했다.

경기 시흥경찰서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베트남 국적 A씨 등 25명을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A씨 등은 이날 오전 6시께 시흥시 정왕동의 한 노래방에서 집단으로 마약을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외국인들이 마약 파티를 벌이고 있다는 112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현장에서 이들을 모두 체포했다. 이들 중 다수는 간이시약 검사에서 마약 양성 반응이 나왔다.

user image

또 이들이 소지하고 있던 마약 약 0.5g을 압수했다.

해당 노래방은 베트남에서 귀화한 B씨가 운영 중인 곳으로, B씨는 간이 검사에서 음성이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들의 모발 등을 채취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감정을 의뢰하는 한편, 이들이 어떤 경로로 마약을 입수했는지를 조사하고 있다.

또 이들 중 불법 체류자로 파악된 4명은 조사를 마치는 대로 출입국·외국인청에 통보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2022.09.26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