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January 28,Saturday

캄보디아, 베트남 거점 80억원대 투자 사기 조직총책 강제송환

경찰청은 캄보디아와 베트남에 콜센터를 두고 투자 사기를 저지른 조직 총책 A(51)씨를 국제 공조로 검거해 30일 강제송환 했다고 연합뉴스가 30일 보도했다.

A씨는 2020년 1월부터 고수익을 보장한다고 속여 가짜 재테크 사이트로 유인한 뒤 약 100명으로부터 80억 원을 받아 가로챈 혐의를 받는다.

A씨가 총책으로 있는 사기 조직을 수사해 온 대구 중부경찰서는 조직원 20명을 구속한 뒤 해외 도피 중인 A씨를 검거하고자 경찰청 인터폴국제공조과에 국제공조를 요청했다.

경찰청은 올 7월 말 A씨의 인터폴 적색수배를 위한 구속영장을 발부 받고서 캄보디아 경찰과 협력해 A씨 소재 정보를 입수했다. A씨는 공조 개시 후 약 열흘 만인 8월 5일 검거됐다.

강기택 경찰청 인터폴국제공조과장은 “그간 공조가 다소 부진했던 국가에서 국제공조를 통해 도피 사범을 검거한 사례”라며 “최근 캄보디아에도 경찰협력관을 파견한 만큼 공조 역량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2022.09.30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