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May 21,Tuesday

베트남항공, 진짜 상장폐지되나?

국영 베트남항공(증권코드 HVN)의 상장폐지가 현실화될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고 인사이드비나지가 3일 보도했다.

호찌민증권거래소(HoSE·호세)에 따르면 베트남항공측이 2022년 연결재무보고서를 아직 보고하지 않고 있다. 이에 따라 호세는 베트남항공의 상폐 여부에 대해 고민하고 있는 것을 전해진다.

호세에 따르면 2022년 12월31일 기준 베트남항공(자회사 제외)의 누적 손실은 34조2000억동(14억5800만달러), 자본금은 마이너스(-) 10조2000억동(4억3500만달러)로 완전자본잠식 상태다.

호세 규정에 따라 베트남항공은 자회사의 실적을 포함한 연결재무제표를 보고하고 공시해야 한다. 만약 2022년 연결재무제표가 손실이면 3년 연속 손실이기 때문에 호세 규정상 기술적으로는 상장폐지된다.

현행 규정에 따르면 ▲3년 연속 적자 ▲누적 손실이 자본금 초과 또는 자기자본이 마이너스인 완전자본잠식인 경우 상장폐지된다.

베트남항공이 마지막으로 상폐 경고를 받은 것은 지난해 9월 누적 손실을 5조1000억동으로 보고한 때다. 그 이후 보고가 없였다는 것이다.

베트남항공과 자회사인 바스코(VASCO)는 코로나19로 큰 타격을 받고 아직 완전히 회복하지 못하고 있다. 2021년에도 베트남항공은 정부로부터 대규모 수혈과 8조동(3억4100만달러) 규모의 유상증자로 간신히 상폐를 모면했다.

인사이드비나 2023.02.03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