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June 15,Saturday

제주항공, 3년만에 베트남·라오스 매일 운항

제주항공이 오는 4월 20일부터 매일 베트남 하노이·호찌민 노선과 라오스 비엔티안 노선을 운항한다고 6일 밝혔다고 아주경제지가 6일 보도했다.

베트남 및 라오스 주요도시 노선의 매일 운항으로의 복귀는 코로나19로 운항을 중단한 지 3년여 만이다. 제주항공의 인천~하노이 노선은 인천국제공항에서 매일 밤 9시 10분(이하 현지시각)에 출발해 현지시각 밤 11시 45분에 하노이 노이바이 국제공항에 도착한다. 하노이에서는 새벽 1시 15분에 출발해 오전 7시 25분에 인천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인천~호찌민 노선은 인천국제공항에서 매일 밤 9시 5분에 출발해 다음날 새벽 1시 호찌민 탄손누트 국제공항에 도착한다. 호찌민에서는 새벽 2시에 출발해 오전 9시 45분에 인천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인천~비엔티안 노선은 인천에서 매일 저녁 7시 45분에 출발해 밤 11시 비엔티안 왓따이 국제공항에 도착한다. 비엔티안에서 밤 11시50분에 출발해 다음날 오전 7시 20분에 인천에 도착한다.

제주항공의 베트남 취항지는 2019년 기준 다낭·하노이·호찌민·나트랑·푸꾸옥 등 5개 도시 8개 노선이었다. 이후 코로나19로 모두 운항이 중단됐다가 지난해 6월 인천~다낭·나트랑, 10월 부산~다낭 노선을 재개했다. 오는 4월 재개하는 인천~하노이·호찌민을 추가해 총 5개 노선을 다시 운항하게 됐다. 2017년 10월 취항한 라오스 비엔티안 노선도 코로나19로 운항이 중단된 바 있다. 

 

user image

아주경제 2023.02.06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