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February 29,Thursday

3살 유아에게 필로폰 흡연강요한 남성 체포

민시 공안은 애인의 3살 난 아들에게 필로폰을 강제로 피우도록 강요하는 모습이 담긴 동영상이 온라인에 퍼진 후 44세의 레 반 밤(Le Van Bam) 용의자를 마약 소지 혐의로 체포했다고 Vnexpress지가 27일 보도했다.

공안측 발표에 따르면 마약 소지 혐의 외에도 아동 학대 및 “다른 사람에게 마약을 사용하도록 유도한” 혐의로 조사하고 있다. 레 용의자가 3살 소년에게 필로폰을 건네는 영상은 금요일에 이 사건을 공안에 신고한 소년의 친아버지 타이(Tai)로만 알려진 한 남성의 신고로 알려지게 됐다. 

당국은 이틀에 걸친 수색 끝에 일요일 오후 꾸찌(Cu Chi) 용의자의 자택에서 그를 체포했으며, 이후 압수수색을 진행하여 집 안에서 필로폰, 마약 도구 및 기타 관련 증거를 발견했다.

마약을 강요 받은 3세 유아는 마약 양성 반응이 나왔지만 다행히 음성 판정을 받았. 현재 아동은 증상 없이 안정된 상태로 호민시 아동병원에 입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user image

소년의 어머니와 레 용의자는 수개월 전 “소년이 재미로 마약을 한 번만 사용하게 했다”고 진술 한 것으로 알려졌다.

민 아동권리보호협회는 공안 측의 이 사건에 신속 대처 더불어 소년이 학대를 당했는지 여부를 명확히 밝혀줄 것을 촉구했다.

Vnexpress 2023.03.27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