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June 8,Thursday

아태지역 식품규제기관장 협의체 ‘아프라스’ 내일 출범

-호주·베트남 등 8개국 참여
-동대문 메리어트서 10~11일
-이틀간 첫 회의 개최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서울 동대문 메리어트에서 제1회 아시아-태평양 식품 규제기관장 협의체(APFRAS·아프라스) 회의를 10일부터 이틀간 연다고 9일 밝혔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첫날에는 아프라스 출범 개회식과 콘퍼런스가 진행되고 11일에는 규제당국 기관장 회의가 열린다.

아프라스는 공급망 개편, 디지털 혁신, 탄소 중립 등 식품 환경을 둘러싼 이슈에 아태 지역 식품 규제기관이 연대해 대응하고 식품 분야 세계 공통 과제 해결과 규제 조화를 도모하기 위한 협의체로, 우리나라 주도로 출범했다.

회원국은 한국, 호주, 뉴질랜드, 베트남, 필리핀, 인도네시아, 중국, 싱가포르 8개다.

행사에는 8개국 식품 규제기관, 세계보건기구(WHO), 국제식품규격위원회(CODEX) 대표단, 산·학·연 관계자 등 약 250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협의체 구축으로 국가 간 비관세장벽 해소 기회를 확대하고 우리나라 주도로 식품 분야 규제조화를 추진해 우리나라 식품 기준이 세계 기준이 될 수 있는 발판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연합뉴스 2023 05.09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