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May 21,Tuesday

메트로1호선, 전구간 시운전 성공적 완료

호찌민시 도시철도 메트로1호선 벤탄-수오이띠엔(Ben Thanh-Suoi Tien) 전구간에 대한 시험운전이 성공적으로 완료됐다고 인사이드비나지가 보도했다.

도시철도관리위원회(MAUR)에 따르면 29일 호찌민메트로1호선 벤탄-수오이띠엔 19.7km(지하 2.6km) 전구간에 대한 시험운전이 성공적으로 완료됐다.

이날 시험운전은 총 3차례에 걸쳐 진행됐으며, 첫 운행편에서는 부이 쑤언 끄엉(Bui Xuan Cuong) 호민시 인민위원회 부위원장과 투자자인 호치민시도시철도관리위원회(MAUR) 및 전동차 공급계약업체인 히타치 대표 등 관계자들이 직접 탑승해 신호체계, 전력체계, 통신시스템 등의 정상적인 운영을 점검했다.

이날 오전9시15분 벤탄역을 떠난 첫번째 전동차는 승객 탑승을 위해 오페라하우스역(Opera House), 바선역(Ba Son), 떤깡역(Tan Cang) 등에서 5분씩 차례로 정차한 뒤 수오이띠엔까지 무정차로 향한 다음 벤탄역으로 되돌아왔다.

이날 탑승정원은 안전상 이유로 30명 안팎으로 제한됐으며 전동차는 전구간을 저속으로 운행했다.

이후 오전11시, 오후12시20분 시험운전은 오페라하우스역, 바선역, 떤깡역 등에서 5분간 정차한 다음 안푸역(An Phu)까지 약 10km 구간을 운행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시험운전에 투입된 전동차는 일본 히타치가 제작한 지상구간 최고 110km/h, 지하구간 80km/h 속도로 주행할 수 있게 설계된 차량으로 전동차는 1편당 3량으로 구성되며, 최대 930명(입석 783석)의 승객을 수용할 수 있다. MAUR는 현재 객차를 6량으로 늘리는 방안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

MAUR은 “지하구간 점검에서 어려움을 겪었지만 독립기념일(9월2일) 이전 시험운전에 나설 수 있도록 속도를 내 모든 작업을 마무리했다”며 “일본과 수교 50주년을 맞이한 해, 베트남의 78번째 독립기념일 앞두고 전구간에 대한 시험운전으로 시스템을 점검한 것은 지하철1호선 사업에 있어 역사적인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MAUR은 당초 이달 31일 시험운전에 나설 계획이었으나, 연휴 이전 시험운전을 완료하기 위해 29일로 시험운전일을 앞당겼다.


MAUR은 연내 전구간에 대한 시험운행 및 최종 점검을 마친 뒤 계획대로 2024년중 상업운행을 시작할 방침이다.

 

인사이드비나 2023.08.29

user imag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