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February 25,Sunday

김주형, 슈라이너스오픈서 타이틀 방어… PGA투어 통산 3승

디펜딩 챔피언 김주형(21)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처음으로 타이틀을 방어하고 통산 3승을 기록했다.
김주형은 오늘(16일)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의 TPC 서머린에서 열린 PGA 투어 슈라이너스 칠드런스 오픈 최종 라운드에서 버디 7개와 보기 2개로 5언더파 66타를 쳤다. 최종 합계 20언더파 264타를 기록한 김주형은 캐나다의 애덤 해드윈을 한 타 차로 제치고 이 대회 2연속 우승과 PGA투어 개인 통산 3승째를 수확했다. 타이틀 방어에 성공한 김주형은 151만 2천 달러, 우리 돈으로 약 20억 5천만 원의 우승 상금을 받았다. 한국 선수의 PGA 투어 대회 2연속 우승은 2021년과 2022년 AT&T 바이런 넬슨에서 우승한 이경훈에 이어 역대 두 번째다.이경훈은 이 대회에서 17언더파로 공동 7위에 올랐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