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May 27,Monday

제주수산물 하노이 판촉행사 성료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도 수협조합장협의회는 지난 8월 베트남에서 개최한 수출상담회 이후 제주수산물에 대한 현지 관심이 급증함에 따라, 지난 10월 26~27일 베트남 하노이 미딩에 위치한 더 가든 백화점에서 현지 소비자 대상 제주 수산물 홍보·판촉 행사를 진행하였다고 아시아한상 베트남 연합회가 1일 공개했다.  

26일 열린 개막식에서는 제주의 주요 수산물인 광어, 삼치, 갈치, 자숙소라, 옥돔, 굴비, 고등어, 어묵 등에 대한 판촉행사가 이뤄졌다.

이 자리에는 제주수산물의 베트남 수출 시장 진입을 위해 개최한 행사에 아시아한상 베트남

북부연합회(회장 이현석)과 하노이 한인연합회 (회장 장은숙), 주베트남 상공인연합회(코참,

user image

회장 홍선), aT 아시아센터 (본부장 박민철) 에서 참석해 개막행사와 테이프 커팅식을

진행했다.  

또 특별기획전의 효과를 극대화하고 소비자의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현지 인플루언서

등을 활용하고 시식행사와 함께 제주수산물 선호도 조사, 누리소통망(SNS) 해시태그 이벤트,

모바일 큐알(QR)코드를 통한 설문조사를 실시해 수산물 맛 평가를 병행했다.

이와 함께 26~31일 온라인유통업체인 마켓모아, 베트남 플러스마트(하노이, 박닝, 하이퐁,

타이뉴엔점)4개 지점등에서 제주수산물 홍보 및 판매행사도 실시하였다.백화점 추산 이번

행사 방문자 수는 약 7,000명으로 집계를 했으며, 온라인 판매점은 일 1500명 이상의 방문 및

구매로 이어져 이번 행사를 성공적으로 마무리 하였다

아시아한상 베트남 북부연합회 이현석 회장은 이런 행사가 이벤트성 일회성 행사가 아닌

지속적으로 이루어져 우수한 제주 수산물의 수출 확대를 기대한다고 이야기 하였으며.

이에 제주도창 해양수산국 정재철 국장은 도차원에서의 각 담당자 (도, 수협, 하노이) 간의

네트워크 활성화를 위한 방법을 고민하겠으며 제주경제의 중추인 제주수산물의 가치를

베트남에 널리 알릴 수 있도록 전방위 홍보·마케팅을 전개하고 즉석식품 개발, 현지 입맛에

맞는 상품 출시 등을 통해 제주수산물의 수출 경쟁력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에 하노이 한인회 장은숙 회장은 안전한 먹거리 신선한 먹거리를 베트남 시장유통에

안정화가 될 수 있도록 한인회를 중심으로 홍보 활동을 확대 할 것이라고 화답하였다.

 

27일에는 제주도수산업협동조합협의회와 베트남 수산물 수입 유통업체인 SP GLOBAL 간

청정 제주수산물 수출·판매 활성화 업무협약도 체결했다. 업무협약을 통해 2024년부터

2026년까지 3년 간 활광어와 냉동수산물 등 200만 달러 규모의 제주수산물을 베트남으로

수출하는 가시적 성과를 이뤄냈다.

한편, 제주수산물은 2016년 베트남 첫 수출을 시작으로 2023년 현재 미국, 일본에 이어 세

번째로 수출 물량이 많은 국가로, 앞으로도 수출이 활성화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아시아한상 베트남 연합회 2023.11.01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