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May 27,Monday

이혁 대사 20년 전통 한베문화교류센터 이사장 취임

이혁 전 주베트남 대사가 한베문화교류센터 이사장에 취임했다고 1일 아세안익스프레스지가 보도했다.

한베문화교류센터는 베트남 전문 NGO다. 1993년 한국과 베트남의 수교 직후 베트남 문화를 연구하고 한국의 다문화 사회를 위해 만들어진 시민사회단체다.

20년째 베트남 산간벽지를 찾아다니며 유치원과 초등학교를 세워주고 생수를 제공하고 집을 지어주었다. 아동 결연 프로젝트도 시행했고 장학금을 전달하는 등 베트남의 인재를 키워내고 있다.

이 센터를 통해 교육을 받은 베트남의 인재들은 현재 법조계, 교육계, 경제계, 정치계에서 탄단하게 성장하고 있다.

user image

이혁 전 베트남 대사는 41년간 ‘하루도 쉬지 않고’ 공직 생활을 했다. 1980년 1월 외교부 공직생활을 시작해, 주일본 공사, 대통령실 외교비서관, 필리핀 대사를 거쳐 2018년 4월 15일 베트남 대사를 퇴임했다.

외교관으로 주베트남대사 마지막 소임을 맡았던 이 대사는 퇴임 다음날부터 한-아세안센터 사무총장으로 3년간 ‘공백없이’ 일을 시작했다.

한-아세안센터는 한국 정부가 예산를 많이 지원하지만 한국+아세안 10개국의 지역 국제 기구다. 아세안은 6억 5000만 명이라는 인구와 세계 5위 경제권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그는 지난해 수교 30주년을 맞아 이한우 서강대 교수-채수홍 서울대 인류학과 교수-박번순 고려대 교수-배양수 부산외대 교수와 함께 ‘한-베트남 현인그룹’에 참가하기도 했다.

현재는 한일미래포럼과 중앙일보 한반도워치 칼럼을 집필하고 있다. 이번에 (사)한베문화교류센터의 이사장을 맡았다.

아세안익스프레스 2023.11.01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