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April 13,Saturday

MB, 내달 1일 베트남 방문

국가주석 면담·기업인 격려 예정

이명박(MB) 전 대통령이 다음 달 1일부터 2박4일 일정으로 베트남을 방문한다고 이명박재단이 27일 밝혔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이 전 대통령은 베트남 방문 첫날 하노이에서 보 반 트엉 베트남 국가주석과 면담한다.

이후 베트남 북부의 타이빈성으로 이동해 북부 삼각주지역 산업박람회, 한-베트남 기업 간 교류 촉진을 위한 타이빈성 홈커밍데이에 참석해 축사할 예정이다.

user image

방문 둘째 날에는 타이빈성 페트로 호텔에서 열리는 한-베트남 경제 콘퍼런스를 찾아 한국 기업인들을 격려하고, 타이빈 의대에서 ‘더 나은 미래를 향한 도전’을 주제로 특강을 할 계획이다.

셋째 날에는 베트남 남부 지역의 한-베트남 기업인을 만난다.

이 전 대통령의 이번 베트남 방문은 쯔언 떤 상 전 베트남 주석, 응우옌 칵 탄 타이빈성 성장의 초청으로 성사됐다.

응우옌 칵 탄 성장은 지난 4월 서울을 찾아 이 전 대통령을 접견한 뒤 쯔언 떤 상 전 주석에게 접견 내용을 보고하고 이 전 대통령을 베트남에 초청하겠다는 의사를 전달했다.

이에 쯔언 떤 상 전 주석은 “이 전 대통령의 베트남에 대한 관심과 열정적 지원으로 현재의 발전적인 한-베트남 관계가 이뤄질 수 있었음을 잊어선 안 된다”며 초청 의사에 공감했다.

쯔언 떤 상 전 주석은 이 전 대통령의 이번 베트남 방문 일정 전체에 동행할 계획이다.

류우익 전 대통령 비서실장, 최금락 전 홍보수석, 장다사로 전 총무기획관, 김재윤 전 국정홍보비서관이 이 전 대통령의 베트남 방문을 수행한다.

 

연합뉴스 2023.11.27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