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April 14,Sunday

교통경찰, 정차 거부 오토바이 운전자 발로 차

민시 교통경찰은 15일, 정차를 거부하는 오토바이 운전자를 발로 차는 장면이 카메라에 포착된 경찰관을 정직 처분했다고 Vnexpress지가 보도했다.

정직 처분을 받은 이는 3군 교통경찰의 두옹하이 경위로, 지난 5일 오후 10군 바탕하이와 수반한 거리에서 순찰을 돌던 중 한 30세 남성이 잘못된 차선으로 주행하는 것을 보고 멈추라고 신호를 보냈다.

그러나 이 남성은 이에 응하지 않고 교통 체증을 뚫고 도주하려 했다. 하이는 그를 쫓아 호아빈 극장에 도착했을 때, 오토바이 운전자가 인도로 올라갔다.

하이는 도로로 돌아가는 그를 따라잡고 먼저 차량 앞부분을 발로 차서 오토바이 운전자가 균형을 잃게 만들었다. 그러나 그는 계속 운전했고 하이는 이번에는 그의 몸을 발로 차서 다른 오토바이 운전자와 충돌하게 만들었다.

user image

이 모든 장면은 지나가던 행인에 의해 촬영되었고, 목요일에 이 영상은 소셜 미디어에 퍼졌다.

교통 경찰에 따르면 이 운전자는 잘못된 차선 주행, 경찰 명령 불복종, 운전면허증 및 차량 등록증 미소지 등의 위반 혐의를 받고 있다.

하지만 경찰은 하이가 오토바이 운전자를 발로 차는 것은 옳지 않았으며, 교통 경찰의 이미지에 영향을 미치고 다른 운전자에게 위험을 초래했다고 인정했다.

민시 교통경찰청은 “경찰관은 항상 법을 준수하고 시민에게 모범을 보여야 한다”며 “이번 사건은 교통 경찰의 이미지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쳤다”고 사과했다.

Vnexpress 2023.12.15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