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July 15,Monday

호찌민시 외국인 숙박미신고 성과 내다

-지명수배 한국인 검거

횡령 혐의로 수배 중인 한국 남성이 호민시 아파트에 숨어 있다가 붙잡혔다고 18일 Vnexpress지가 보도했다.

50세 김경식씨는은 목요일 7군 경찰에 의해 체포되어 공안부에 넘겨졌으며, 한국 경찰의 추가 절차를 기다리고 있다.

공안은 7군에 거주하는 외국인에 대한 검문 과정에서 한 아파트에 거주하는 김씨를 발견했다. 그는 개인 서류를 제시할 수 없었고 임시 체류 등록을 하지 않은 상태였다.

이후 공안이민국과 협력해 김씨의 신원을 확인했고, 김씨가 2019년 11월 한국 당국이 발부한 영장에 따라 수배 중이라는 사실을 확인했다.

user image

사업주인 김씨는 여러 사람의 돈을 횡령하고 절취해 도주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베트남에 입국한 후 여러 곳에 숨어 있다가 7군에서 발견됐다.

민에는 호텔, 아파트, 주택 등 8만여 개의 숙박 시설에 약 10만 명의 외국인이 거주하고 있다.

현재 호찌민 공안은 범죄 예방 노력의 일환으로 현재 외국인 숙박 신고를 하지 않은 숙박 시설을 점검하고 있다.

Vnexpress 2023.08.18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