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August 20,Sunday

HISTORY

가츠라-태프트 밀약의 교훈

‘가츠라-태프트 밀약’은 일본이 필리핀에 대한 미국의 권익을 인정하는 대가로 미국이 일본의 한반도 지배를 인정한 비밀 협정으로 알려져 있다. 미국은 믿을만한 나라가 못 된다고 주장하는 사람들의 단골 레퍼토리이다. 과연 그런 것인가? 정확히 해야 할 것이 몇 가지 있다. 일단 ‘밀약’은 정식 …

Read More »

과거와 다른 새로운 문화를 만드는 나라 조선

급진개혁파는 대비 안씨를 겁박하여 이성계를 고려 제35대 국왕으로 등극시킵니다. 등극 후 첫 어명은 국호는 고려라 하고 직제와 의례는 고려의 것을 따른다고 했습니다. 그리고 이성계는 대궐인 수창궁에 기거하지 않고 한 달간 사저에서 출퇴근한 유일한 국왕입니다. 그러나 한 달 후 새 왕조 …

Read More »

조선의 건국과 그 주역들

  388년 1월 고려의 부패세력 이인임 일파를 제거한 최영과 이성계는 고려의 국정을 장악합니다. 그러나 한 달 후 벌어지는 철령위 사건으로 고려는 다시 위기를 맞고 최영은 요정정벌로 응수합니다. 정도전의 계책에 따라 위화도 회군으로 정권을 장악한 신흥사대부는 개혁을 추진하는데 재산권이 걸린 토지제도의 …

Read More »

쪼개지는 신흥사대부와 고려말 정치

1374년 공민왕 시해사건을 처리한 권문세족 출신의 이인임은 10살의 어린 우왕을 고려 제32대 국왕으로 옹립하고 자신은 섭정이 되어 고려의 국정 전반을 장악합니다. 같은 권문세족 출신의 최영에게 군권을 맡기고 신흥 무장세력 이성계를 견제합니다. 그러나 성인이 된 우왕은 최영과 이성계를 끌여들여 이인임 일파를 …

Read More »

고려말 신흥무장세력과 신흥사대부

신돈은 백성들을 위한 개혁을 시도했고 백성들이 지지를 얻었으나 이러한 백성들의 지지는 공민왕과 기존 정치인들의 위기감 을 조성시켜 신돈은 참소로 실각하고 유배형에 처해집니다. 유배 4일 후 신돈은 참수 당하고 노국 대장공주를 잃은 공민왕은 정 치에 흥미를 잃었습니다. 당시 중국은 원제국이 몽고로 …

Read More »

공민왕의 개혁정치와 그 주역들

14세기 중반 고려 는 내우외환에 시달리고 있었죠. 이런 상황을 잘 파악하고 있는 공민왕은 개혁을 위해 양대 세력의 필요성을 느낍니다. 기존의 부패한 권문세족은 개혁의 대상이지 개혁의 주체세력이 될 수 없었죠. 그러나 현실을 무시할 수 없어서 공민왕은 어느 정도의 권문세족을 유지시키되 이들을 견제할 …

Read More »

한국 역사탐방, 첫번째

베트남과 한국의 시련과 극복 우리 문화는 어떻게 정착되고 지금의 정체성을 가지게 되었을까? 그리고 우리가 살고 있는 베트남은 어떤 과정을 거쳐 지금의 문화를 가지게 되었을까? 특정 국가의 문화는 역사발전과 밀접한 관계를 가지는데 지금부터 추적을 시작합니다. 지금부터 700년 전 우리나라는 성리학(주자학) 유입으로 …

Read More »

떠이선 왕조에서통일 조국까지

이번 호에는 베트남 역사 그 마지막 부분으로 광쭝황제로 유명한 떠이썬 왕조에서 베트남 최후왕조인 윙 왕조, 그리고 일본, 프랑스, 미국 등 열강의 압제속에서 끈질기게 투쟁해 마침내 조국통일을 이룩한 베트남 현대사 전반을 다루어보고자 한다. 떠이썬 왕조 (Nhà Tây Sơn, 1778~1802) 1771년, 윙냑(Nguyễn …

Read More »

베트남 건국시조 흥왕제사 황금연휴 4월 16·17·18일

음력 3월 10일, 베트남 국조, 흥왕 제사 올해 음력 3월 10일, 즉 2016년 4월 16일은 베트남 건국시조인 흥왕의 제삿날(Giỗ Tổ Hùng Vương 2016)이다. 특별히 이번 국경일에는 토요일부터 시작되어 다음주 월요일까지 공식적으로 3일간 연속 쉴 수 있어 근로자들이 한껏 기대에 들떠 …

Read More »

베트남과 한국 역사를 만나다

베트남과 한국 그 파란만장한 역사를 만나다 우리 민족의 역사를 바르게 이해하기 위해서는 우리 조상들의 활동상을 민족사적 차원에서만이 아니라 세계사적 차원에서 상호관련적으로 이해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특히 한국과 베트남 두 나라의 시대상황을 비교해보는 것은 단순한 흥미의 차원을 넘어서서 서로의 역사적 공통점을 …

Read More »

세계 해전사에 빛나는 베트남 10대 수전

세계역사상으로도 그 전례를 찾아보기 어렵다는 (vô tiền khoáng hậu) 배트남 수병의 용맹스러움은 이미 고대시대부터 널리 알려졌다. 비록 전투에서 패하기도 하지만 베트남 수병은 예로부터 세계최강, 중국과 몽골군, 프랑스 함대에 조차 호락호락하지 않았다. QUỲNH CHÂU(琼州 海峡)전투 고대 HÙNG VƯƠNG시대 베트남 사가들의 주장에 …

Read More »

베트남을 대표하는 전쟁영웅 4인

전쟁을 통해 배우는 베트남의 역사 마지막회 리 트응 끼엣 중국 본토공략, 송나라황제의 간담을 서늘케 하다! 리트응끼엣 장군은 크메르 왕조와 중국 송황조의 침략을 차례대로 물리쳐 베트남의 국민적 영웅이 된 인물이다. 리트응끼엣의 본명은 응오뚜언(Ngô Tuấn)으로 하노이 출신이며, 나라에 큰 공을 세운 후 …

Read More »

지상 최강, 미국의 콧대를 누르다! 미군과의 항전 1954~1975

전쟁을 통해 배우는 베트남의 역사 12탄 당시 남 베트남에서는 부패의 극을 달리던 정권이었던 바오다이 황제의 베트남국은 쿠데타에 이은 1955년 10월 26일의 국민투표로 무너지고 베트남공화국(남베트남)이 성립된다. 하지만 대통령으로 선출된 응오딘지엠(Ngô Ðình Diệm)의 정권은 미국의 원조로 눈먼 돈이 넘쳐나면서 급속도로 부패하기 시작한다. …

Read More »

전쟁을 통해 배우는 베트남의 역사 제 11탄 제1차 인도차이나 전쟁

대불항쟁1945~1954년 19세기 중반 이후 프랑스 지배아래 있던 베트남은 2차 세계대전 중 독일에 항복한 프랑스의 비시정부 아래 식민정권을 유지하다 일본군의 진주로 친일세력을 등에 업은 바오다이가 명목상의 국가원수, 즉 꼭두각시 황제로 옹립되어 있었다. 한편 1941년, 인도차이나 공산당을 창설한 호찌민은 30년간의 해외 망명생활을 …

Read More »

1858년~1945년 프랑스, 일본과의 투쟁 그리고 민족해방

지난 호에 살펴본 대로 윙안자롱(Nguyễn Ánh Gia Long)은 프랑스군의 도움을 받아 따이선의 난을 평정하고 1802년 왕좌에 올라 윙왕조(1802-1945)를 세웠다. 하지만 윙왕조의 초기 왕들인 쟈롱(Gia Long)과 민망(Minh Mạng)은 일단 프랑스의 도움으로 나라를 얻었지만 천주교(당시 신자 30만)에 대해서는 비호의적이었다. 결국 민망 황제시대 …

Read More »

만탄 (Mãn Thanh;淸) 과의 전쟁 (1788~1789)

광쭝 황제 청나라 대군 30만을 섬멸하다! 청나라 30만 대군 탕롱으로 진격하다! 1788년 11월, 청나라의 깡롱(Càn Long; 건륭)제는 이 기회를 놓칠세라 똥시응이(Tôn Sĩ Nghị-손사의;孫士毅)와 함께 30만 대군을 보낸다. 당시 그가 이끄는 본대는 Lạng Sơn으로, 섬응이동(Sầm Nghi Đống) 장군의 부대는 까오방(Cao Bằng), …

Read More »

랏감 – 소아이 뭇 전투

베트남 남부 해전사의 백미 1771년, 따이선(Tây Sơn;중부 베트남 빈딘성 일대)에 살던 윙냑, 윙르, 윙후에 삼형제는 당시 남부지역을 관할하고 있던 윙(Nguyễn)씨 수하 권신의 전횡에 대항하여 의병을 일으킨다. 당시 이들이 부유한 세도가의 재물을 탈취하여 가난한 사람들에게 나눠주자, 의병의 세력은 날로 강대해져 갔다. …

Read More »

민심은 천심! 1, 2차 베-명 전쟁

호귀리와의 1차전 (1406-1407) 14기 말 쩡 왕조(Triều Trần)시대의 실권자 호귀리( 왕을 압박하여 왕위를 찬탈한다. (1400년) 과감한 성품의 소유자였던 호귀리는 베트남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전반에 걸쳐 대대적인 개혁을 단행한다. 하지만 수많은 공적에도 불구하고 왕조를 찬탈했다는 이유로 민심은 이미 그에게서 떠난 …

Read More »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