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January 21,Monday

INFORMATION

호찌민에서 만난 세계 – 미국

  국부인 호찌민은 독립과정에서 수많은 나라를 다녔지만, 그 중 그가 주목했던 곳은 미국이었다. 그는 2차 대전기간 OSS와 접촉을 시도했고, 세계 정세를 잘 알았기에 미국과의 좋은 관계를 원하여 지속적으로 긍정적인 싸인을 보냈다. 오랜 시간 미국은 세계에서 최강국의 위치를 지켜왔다. 넓은 땅에서 …

Read More »

재미로 보는 2019 신년운세

2018년에도 이제야 적응이 되었나 싶더니, 어느새 2019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2019년은 60년만에 돌아온 ‘황금돼지의 해’, 기해년(己亥年)이라고 합니다. 복스러운 돼지에다가 황금이라니! 왠지 마음까지 풍요로워지는 기해년은 육십간지의 36번째 해이며, 더불어 음토인 기토와 음수인 해수로 이루어진 해이기도 합니다.   쥐띠 ★★★★ 이번 한 해는 …

Read More »

호찌민 속에 작은세계 – 독일

구텐-탁~! 도이칠란트! 호찌민 속에서 철두철미한 독일을 찾았다! 독일 하면 맥주와 소시지, 벤츠와 BMW, 시원한 아우토반을 등을 먼저 떠올린다. 오늘날 독일은 세계 경제위기에도 흔들리지 않고 유럽은 물론 세계 경제의 중심 국가로 우뚝 서 있다. 베트남과 유럽국가와의 관계에서 식민지배의 영향으로 프랑스와 가장 …

Read More »

가장 가깝고 친숙한 미소의 나라 태국

  호찌민시의 태국은 음식만 있지 않다! 생활에 밀착된 유통과 생필품의 강자 태국! 한국인들에게 동남아시아를 대표하는 나라를 떠올리게 한다면 필리핀, 태국, 베트남의 3개국 정도가 될 것이다. 이 중 태국은 6. 25전쟁 참전국이자, 동남아시아에서 음식, 관광 산업이 발전한 것으로는 인정 할 만하다. …

Read More »

베트남에서 숨은 싱가포르 찾기

  싱가포르는 작지만 강한나라라는 것은 대부분의 사람들이 알고 있지만 베트남과의 관계가 깊다는 것은 많이 알려지지 않은듯 하다. 민간교류를 증명하는 지표 중 하나는 항공편이다. 호찌민 출발 국제선 중 편수가 가장 많은 항공편이 양 도시 간의 활성화된 민간교류를 증명하는 대표적인 지표이다 특히 …

Read More »

호치민에서 만난 작은 세계 – “프랑스”

프랑스는 베트남에 가장 많은 흔적을 남긴 외세 세력 중 하나다. 중국이 베트남의 전통사회에 많은 영향을 미쳤다면, 근대 사회발전에 영향을 미친 외세세력은 19세기~20세기 중엽까지는 프랑스다. 프랑스는 식민지배기간 통치에 필요한 행정기관, 교통 인프라, 군사 인프라 등을 베트남 전역에 건축했으며, 커피, 와인 등의 …

Read More »

호찌민속에 ‘차이나타운’

쩌렁 (Chợ Lớn) 베트남어로 쩌(chợ)는 ‘시장’, 렁(lớn)은 ‘크다’라는 말이다. 따라서 쩌렁은 큰 시장이라는 의미다. 베트남을 찾는 외국인이 늘어나면서, 그들은 마을이나 거리에 정착하기 시작했고, 그 나라의 분위기와 문화를 옮겨 이색적인 베트남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가까이서 만날 수 있는 베트남 속 세계속으로 …

Read More »

호찌민에서 이슬람을 만나다.

베트남에 웬 이슬람? 원래 공산주의 국가에서는 무신론을 강조하는지라 종교보다는 정치적인 면이 더 중요한 거 처럼 보인다. 베트남은 예외적으로 종교의 자유 및 공존성이 많이 인정되는 나라다, 불교사원도 많은데 다가, 도교사원, 카톨릭성당 등의 다양한 종교가 어울러 있다. 베트남에 공존하는 다양한 종교 중 …

Read More »

호찌민에서 보는 작은세계 – 레탕톤을 점령한 일본

  그 첫번째 이야기로 가깝고도 먼 나라, 일본인 거리. 일본인이 가장 많이 거주하고, 호찌민내 ‘리틀도쿄’로 익히 알려진 레탕톤(Le Thang Ton) 거리를 찾아가봤다. 호찌민은 2017년 외국인 방문객이 650만을 돌파하여 외국인 방문객 수로는 세계 30위권인 명실상부한 동남아시아를 대표하는 국제도시가 되었다. 동남아시아를 대표하는 …

Read More »

푸미흥 강남의 시작 미칸아파트 주변 탐험

푸미흥은 Nguyễn Văn Linh(응웬반린)도로를 따라 강남과 강북으로 나뉜다는 것은 웬만한 호찌민 거주 교민들이면 잘 아실거다. 스카이파크가 위치한 북쪽이 초기에 개발되어 푸미흥의 초창기 역사를 보여주는 곳이라면 강남지역, 미칸(Mỹ Khánh) 아파트가 위치한 지역은 푸미흥의 중기역사를 상징하는 곳이다. 넓은 도로에 교통도 편리하고 크레센트몰도 …

Read More »

흥붕 아파트 주변 숨은 그림찾기

푸미흥 흥붕을 손바닥 손금같이 내 손안에 너! 흥붕 맛집, 멋집 제대로 알고 즐기기 흥붕 아파트 단지는 푸미흥 아파트의 원조이자 시조새 격으로 우리 내 삶의 역사이자 살아있는 이야기 교과서 같은 존재이다. 맛집, 멋집들이 많은 상가 밀집지역으로 생활의 편리함과 접근도가 좋으면서 아파트 렌탈비는 …

Read More »

에디터가 간다! 제8탄! 호찌민의 키즈카페

  아이들은 즐거운 방학, 엄마들은 혹독한 육아전쟁 심심하고 지루한데, 나가는 게 더 무서워 시원한 실내에서 노는 애들 ‘관람 육아’ 원츄원츄   집에 없는 다양한 놀이기구에 붕붕 뛰고 점프하고 땀나도록 놀리고 싶은데 깨끗하고 안전한 환경이 걱정되시죠? 아기자기한 어린이 주방용품 갖춰주고 싶은데 …

Read More »

흥푹 3,4에서 미 또안까지

  정말 잘 알고싶은 당신 그 이름 푸미흥! 1975년 해방후 전쟁의 페허를 극복하긴 위한 복구사업의 일환으로 도시 재건축이 이루어졌고 호찌민으로 몰려드는 인구급증에 대한 현대화, 문명화 된 도시계발 계획의 필요에 의해 ‘푸미흥’이라는 국제적인 계획도시가 조성됩니다. 호찌민 남부의 황량한 습지에 국제수준을 갖춘 …

Read More »

에디터가 간다! 제6탄! 스카이가든 상가 대탐험

  호찌민 최고의 한인타운, 미국 LA타운에 버금가는 한인 생활 최적지, 잘 정비된 신도시의 위엄, 크레센타몰과 비보시티, 롯데마트를 아우르는 쇼핑의 메카, 호치민한국국제학교, SSIS, RISS,CIS, ABCIS 등 국제학교가 집결된 교육도시, 호찌민에서 가장 살기 편하고 주거환경이 좋은 곳. 베트남의 어느 지역을 칭하는지 짐작하셨나요? …

Read More »

에디터가 간다 제5탄, 베트남에서 즐기는 맞춤옷 체험기

  세상에 차고 넘치는 게 옷인지라 한두 해 입고 버리는 것이 미덕인 것처럼 느껴지는 시대를 살고 있다. 에스피에이(SPA·제조 유통 일괄형) 브랜드 전성시대로 새로 생긴 쇼핑몰에 유니클로, 자라, H&M이 없으면 구색이 덜 갖춰진 듯 하여 서운하기까지 하다. 더운 여름나라 특성상 큰 …

Read More »

모여라 취미생활! 제2탄

“예쁜 아기 이불 만들면서 퀼트로 태교도 하고 엄마정성도 전하고싶어요.” “이왕하는 취미생활이 건강한 먹거리로 연결되면 더 없이 좋겠죠. 제빵 배우고 싶은데 어디서 배우죠?” “전 정말 악기라곤 다룰줄 아는게 하나도 없는 똥손인데 우쿨렐레로 똥폼 쫌 잡고싶어요. 초보도 할수 있을까요?” “다른건 몰라도 미술은 …

Read More »

에디터가 간다! 제 3탄, 모여라 취미생활~!

  ‘왕년에 나 공 좀 갖고 놀았는데 호찌민에선 어디로 가야하나요?’ ‘저는 코바늘로 쇼파 커버를 뜨고 싶어요.’ ‘위빙 이라는 요즘 뜨는 취미활동 이곳에선 배우기가 힘든가요?’ ‘커피에 완전히 꽂혔어요. 커피로 제 2의 인생을 시작하고 싶은데 어디로 가면 수업을 받을 수 있을까요?’ ‘저는 …

Read More »

에디터가 간다! 타오디엔 스트리트

  호찌민 최대의 국제학교 집결지이며 외국인 특구로 알려진 2군 타오디엔은 ‘호찌민의 작은 유럽’ ‘호찌민의 청담동’으로 불리며 지하철 1호선 개발 붐과 함께 관심이 날로 높아지고 있습니다. 타오디엔의 모든 지역은 걸으면서 돌아볼 수 있는 여행지의 여유가 있으며 치안이 철저하게 관리되는 특별 거주지로 …

Read More »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