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October 1,Thursday

올해 FDI 유치 65% 증가, 200억불 육박

신규 유치도 79% 늘어

베트남의 올해 외국인직접투자(FDI) 유치 실적이 무려 65% 이상 급증하며 200억불에 육박했다. 베트남기획투자부의 최신자료에 의하면 베트남은 올해 1∼10월 FDI 유치실적이 192억불로 공식 집계됐으며, 이는 작년 동기대비 65.5% 증가한 것으로 올해 전체 FDI 유치 목표 130억불을 넘어선 수치다. 특히 신규투자는 작년 같은 기간보다 무려 79% 늘어난 130억불로 전체 유치실적의 대부분을 차지했으며, 기존 프로젝트의 자본금 확충은 42.5% 증가한 61억6천만불로 파악됐다.

한편 이에 대해 관계전문가들은 관측통들은 “중앙․지방정부의 투자환경개선, 행정절차의 간소화, 낮은 생산비, 풍부한 노동력, 거시경제 안정 등에 힘입어 FDI 유치 실적이 큰 폭으로 늘어났다”고 분석했다.

그러나 FDI를 지속적으로 유치하려면 인프라 등 투자환경을 한층 개선해야 한다는 의견도 많다.
그 예로 알스톰 그룹 베트남법인 대표는 “베트남 정부가 향후 인프라 확충과 행정절차 간소화 등에 박차를 가해야 하며, 이밖에 베트남 경제성장의 발목을 잡아온 은행 등 금융기관들의 부실채권 해소에도 주력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11/24, 베트남소리방송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