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July 29,Thursday

호찌민시, 강력범죄 기승

갈수록 흉폭, 대담해져

올해 들어 연초부터 강력범죄가 기승을 부림으로써 시민들의 불안이 한층 심해지고 있다. 최근 베트남 현지언론에 소개된 대표적인 범죄행위들을 소개하면 다음과 같다.

x04-(1)

1) 지난 2월 11일 비디어에 잡힌 영상에 따르면 Củ Chi 지역 금방에 헬멧을 쓴 강도가 들어가 순식간에 망치로 유리를 부순 후 귀금속을 자루에 쓸어담아 달아났다.

2) 호찌민시 방꺼 거리에서 대낮에 5인조 오토바이 강도가 모 기업체 사장 Hoàng (46 세)옹을 무차별 공격, 지갑을 빼앗았다. 주변에 여러 사람이 있었지만 무기를 든 탓에 속수무책, 다행히 다음날 전원 체포되었다.

3)지난 2월 빈픅교를 건너기 직전 남녀가 오토바이를 타고 또 다른 오토바이 운전자를 뒤따라오다 앞자리에 놓은 가방을 순식간에 날치기해 달아났다.

4) 2월 5일 호찌민시 떵푸군 옷가게에 강도가 침입, 여직원을 마구 폭행하고 노트북 컴퓨터와 돈을 챙겨 달아났다.

5) 1월 26일 호찌민시 한 남자가 짐을 들고 10군 BMW차에 오르려는 순간 오토바이 소매치기가 그의 손가방을 낚아채면서 넘어져 크게 다쳤다.

한편 이번 사안을 접한 베트남 공안당국은 “강도, 절도, 소매치기 등 서민들의 삶을 불안하게 만드는 범죄행위를 근절할 때까지 경찰병력을 총동원하여 강력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3/8, 베트남익스프레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