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July 30,Friday

푸꾸옥섬에 ‘테디베어 박물관’ 21일 개장… 한국 JS&F 프랜차이즈로 운영

베트남 최남단 휴양섬 푸꾸옥(Phu Quoc)에 오는 21일 ‘테디베어 박물관’이 국내 최초로 개장한다.
200만달러가 투자된 ‘푸꾸옥 테디베어 박물관’은 빈그룹(Vingroup)의 엔터테인먼트 자회사 빈펄(Vinpearl)이 ‘제주 테디베어 박물관’ 운영사인 JS&F로부터 프랜차이즈 판권을 사들여 운영하게 된다.
푸꾸옥의 ‘잠들지 않는 도시’ 푸꾸옥 유나이티드센터 그랜드월드에 조성된 테디베어 박물관의 면적은 1500㎡(453평)으로 규모로는 세계 5대 곰인형 박물관이다. 특히 박물관 외부에는 테이베어 박물관의 상징인 높이 15m의 거대한 테디베어가 서 있어
수백미터 떨어진 곳에서도 볼 수 있다. 또한 인디아나존스 모험기를 테마로 세계 각국의 500여개 곰인형이 전시됐다.
특히 푸꾸옥 테디베어 박물관은 U23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팀 우승 당시 기쁨과 환호의 순간을 본뜬 곰인형과, 전통모자 논라(non la)와 전통의상 아오자이(ao dai)를 착용한 수공예 곰인형이 전시돼 있어 베트남인들의 관심을 끌 것으로 보인다.
테디베어 박물관은 곰사냥을 나갔다 허탕을 쳤던 루즈벨트 미국 제26대 대통령을 위로하고자, 당시 보좌진이 생포해 전달했던 새끼곰을 루즈벨트 대통령이 다시 풀어줬던 얘기를 들은 한 사업가가 착안해 이를 상품으로 개발하면서 시작됐다.
이후 미 전역에서 많은 인기를 끌다가 1984년 영국 뉴햄프셔주에서 테디베어 박물관이 처음으로 문을 연 뒤 미국, 일본 등지로 널리 퍼져나가며 세계적으로 유명해지게 됐다.
빈펄은 테디베어 박물관 개장을 통해 국내 엔터테인먼트 품질을 세계적 수준으로 높이고, 푸꾸옥유나이티드센터를 아시아를
넘어 세계의 관광명소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인사이드비나 2021/04/02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