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August 19,Friday

전기차 보급 나선 캄보디아 ‘인프라‧제도 확충 나서’

캄보디아가 본격적인 전기차 보급화에 나선다고 아세안익스프레스지가 24일 닛케이 아시아 지를 인용하여 보도했다.

이날 보도에 따르면 캄보디아는 2021년부터 전기차 수입 관세 인하에 나선데 이어 추가 인센티브 도입을 검토하고 있다.

2050년까지 전체 자동차와 시내버스에서 전기차가 차지하는 비중을 40%, 이륜차에서 전동차가 차지하는 비중을 70%까지 끌어올릴 계획이다.

캄보디아 공공사업과 운수부가 추진하고 유엔개발계획(UNDP)의 지원을 받은 1번째 전기차 충전소는 2021년 3월에 완공됐다.

2022년 4월에는 칼텍스와 UNDP가 출자한 캄보디아 제2 전기차 충전소와 제3 전기차 충전소가 가동됐다.

칼텍스는 2025년까지 캄보디아에 충전소 50기를 추가로 건설할 계획이다.

공공운수부 선찬톨 장관은 2022년 안에 캄보디아에 최소 10개의 충전소가 확충되기를 원한다는 입장이다.

현재 현지 전기차의 수입관세는 일반 내연기관 자동차보다 50% 낮다.

캄보디아정부도 전기차의 차량세와 등록세 등 각종 세금 인하를 검토하고 있다.

아세안익스프레스 2022.05.24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