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June 24,Thursday

호치민시, 박당강변에서 조명 예술공연 계획

호치민시, 박당강변에서 조명 예술공연 계획

호치민시 인민위원회 부주석 쩐빈쒼(Trần Vĩnh Tuyến)은 3월 29일 시 사령부와 관광청에 불꽃놀이와 조명예술공연 등 ‘4월 30일 통일기념일 행사’ 세부사항을 지시
했다. 인민위원회의 계획에 따르면 호치민시나 5개 지역에서 몇 주간 음악과 기술이 접목된 조명예술과 불꽃놀이가 사이공강변 지역인 투티엠 지역을 시작으로 열리게 된다. 이 행사는 외국 기획사의 진행으로 펼쳐지며 4월 30일 베트남 통일기념일과 다음날 이틀간 박당강변에서 관객 약 4만명의 규모로 열린다. 쩐빈뛴 부주석에 따르면 그간 설연후에 맞추어 시민을 위한 불꽃놀이 축제가 열린지 오래 되었지만, 예술공연으로 기획되지는 않았다. 관광청에서는 조명예술과 결합된 불꽃놀이를 기획하기 위해 외국예술기관과 협력 하에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호치민시 중심의 시민들 뿐아니라 꾸찌나 껀터지역 시민들을 위한 문화행사로 치루어질 계획이다. 호치민시에서는 4월 30일 통일기념일을 축하하는 행사로 4개 지점에서 불꽃놀이를 진행한다. 관광청과 협의하에 불꽃놀이는 조명예술공연과 함께 펼쳐질 것이며 장소는 사이공강변의 투팀엠 지역이 될 것이다.
관광청장 부이따황부씨에 따르면, 조명예술과 불꽃놀이 행사는 발전하는 사회를 형상화하는 것으로 오는 4월말 행사준비를위한 작업을 서두르고 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