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December 2,Thursday

빈증성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만8000명 추가

베트남 남부 빈증성(Binh Duong) 보건국이 2만8000명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로 추가해 줄 것을 보건부에 요청했다고 Vnexpress지가 23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빈증성 보건국이, 이번에 추가를 요청한 확진자는 지난 7월10일부터 11월3일까지 4개월여동안 기록은 됐지만 보고에서 누락된 사례다.

곧 방역당국이 RT-PCR를 통해 최종 양성자로 확인했지만 민간에 위탁한 검사에서 중복 산정되는 경우가 많고, 하루에 한 검사소에서 4000명 이상을 검사하는 등 한꺼번에 검사가 몰리면서 환자번호가 부여되지 않았다는 것이다.

이에 대해 빈증성 보건국장은 “확진자 통계를 일부러 숨기려고 한 것은 아니며. 누락된 이유와 별개로 성 당국 확진자를 정확하게 파악해 보건부에 보고할 의무가 있다”고 해명하며, 이들 모두는 현재 완치돼 퇴원한 상태라고 전했다.

이처럼 베트남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누락은 지금까지 여러 번 있었다. 일반적으로는 수십~수백명 규모였지만 빈증성의 이번 경우는 대단히 예외적인 경우다.
이 같이 지방 보건당국이 뒤늦게라도 누락분을 보건부에 보고하는 이유는 정확한 통계를 위한 것도 있지만, 이 수치를 통해 확진자의 치료 및 격리 권리를 보장하고 검사 및 치료비를 지급받는 근거로 삼기 때문이다.

23일 오후 보건부가 이들 2만8000명을 신규 확진자로 추가 승인함에 따라 이날 하루동안 베트남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3만9126명으로 전날보다 3배이상 증가했다.
Vnexpress 2021.11.23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