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August 5,Wednesday

[Travel] Phú Quốc Vinpearl

 

진주빛깔의 여행지 푸꾸옥섬으로 떠나본다
2020년은 진짜 김 빠지는 해이다. 외국 여행은 일찌감치 포기한 터라, 소박하게 국내에서 연휴를 즐기겠다는 사람이 많다. 이럴 때 가장 먼저 생각나는 건 바로 `호캉스`. 호치민 도시가 아니라 베트남의 청정산악지대 사파를 시작으로 이번호에서는 진주 빛깔의 해양 휴양지 푸꾸옥섬에서 여행 겸 호캉스를 즐겨본다.동남아시아는 리조트의 천국이다. 일본에 료칸이 있고, 한국에 고급 펜션이 있다면, 동남아시아는 리조트의 종결지라고 말할 수 있을정도로 거대자본과, 편안한 느낌, 최고의 서비스로 고객을 유혹하는 리조트가 한두 곳이 아니다. 이곳 베트남도 마찬가지다, 리조트로 대히트를 친 남부 푸꾸옥섬부터, 북부 하동까지 전국에 아름다운 곳만 있으면 리조트가 우리를 유혹하고 있다. 가족부터, 커플 그리고 나홀로 여행객까지 모두를 만족시킬 수 있는 리조트 빈펄을 다녀왔다.

빈펄을 발견하다 한국을 대표하는 호텔체인이 신라, 혹은 롯데라면, 빈펄은 베트남을 대표하는 국제 5성급 호텔 및 리조트 호스피탈리티 브랜드다. 현재 베트남 전국 43개의 시설과 17,000개의 객실과 빌라를 보유하고 있다.

왜 빈펄을 가야하는가?

  1. 위치
    빈펄호텔, 리조트는 베트남 최고기업답게 전국 곳곳, 시내 중심 혹은 최고의 절경을 볼 수 있는 지역을 개발하여 운영하고있다. 호텔의 경우는 그 도시의 중심의 역할을 하고 리조트인 경우에는 지역 관광의 중심으로 활약하고 있다. 특히 나짱과 푸꾸옥섬에 위치한 빈펄리조트는 세계적으로 수려한 절경을 복합관광단지로 개발하여 반드시 봐야하는 명소를 만들었다. 그외 빈펄 콘도텔, 빈펄 호텔은 숙소가 부족한 지방도시에 중심에 위치하여 현대적 쇼핑몰과 같이 호텔이 자리해 있어 지방도시의 부족한 고급상업효과를 충족시키고 동시에 고급수요를 끌어들이는 역할을 하고 있다.
  2. 럭셔리
    빈펄호텔,리조트는 베트남을 대표하는 호텔 브랜드답게 건물의 규모부터 내부 인테리어 서비스, 부대시설까지 최고수준을 자랑한다. 특히 리조트는 럭셔리 빌라형태로 지어진게 많으며, 빌라별로 전용풀장까지 갖추고 있다, 그리고 일반 호텔형 리조트도 내부방의 인테리어를 대리석과 함께 쾌적하고 럭셔리한 느낌이 들도록 내부장식을 하여 가격대비 최고의 만족을 주고 있다.
  3. 엔터테인먼트
    다른 호텔, 리조트 체인은 편안한 숙박에 중점을 둔다면, 빈펄 계열의 호텔, 리조트는 종합 엔터테인먼트를 혼합하여 고객에게 빈펄이 단지 잠을 자는곳이 아니라, 사파리, 놀이공원 등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목적지가 되는데에 중점을 두고 있다.

Vinpearl Resort & Golf Phú Quốc 빈펄 리조트 & 골프푸꾸옥
일반적으로 한국에서 빈펄1 로 알려진 위 두개의 리조트는 사실상 위치만 다른 같은 리조트이다. 빈펄 스파가 동남아시아 리조트형태의 외관을 지니고 있다면, 빈펄 골프는 유럽식 흰색 건물로 이루어진것이 특징이다. 570개의 큰 객실로 전체 300만평 규모를 자랑하는 대단지의 숙소역할을 하는 중심축이다.

객실의 선택의 폭이 넓지만, ‘3 베드룸 풀빌라’는 가든뷰 전망만 있다는 특징이 있다. 빈펄 디스커버리의 매력은 넓은 부지, 여유로운 분위기 그리고 골프까지 즐길 수 있다는 점이다. 조용한 휴가와 더불어 가족간의 친목을 원한다면 빈펄 디스커버리 푸꾸옥을 추천한다.

Vinpearl Discovery 빈펄 디스커버리
제 2리조트인 빈펄디스커버리는 3개단지에 2, 3 ,4베드룸 풀빌라로 이루어져있고, 18홀 골프장과 붙어 있어, 코로나19팬데믹 이전에는 한국에서도 골프를 치러 올 정도로 유명한 곳이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