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October 1,Thursday

2013년 베트남 국민소득 1,960불

아시아 47개국 중 34위

베트남 총계총국의 최신 발표에 의하면 올해 1인당 베트남 국민소득은 1,960불로, 작년동기 대비 12.1%, 총 국민소득은 1,760억불로 작년동기 대비 13.2% 증가했다.

1988년까지만 해도 최빈국 가운데 하나였고 2010년전까지도 저소득국가였던 베트남 (2008년 1,145불)은 지난 2010년부터 비로소 중진국 대열에 합류했으며, 2013년 11월 1일 인구 9천만명 돌파하능 등 구매 잠재력을 높이사 2009년 이래 외국인 직접 투자액이 115억불로 최고에 달했다. 한편 이에 대해 관계전문가들은 “이는 인구증가율 속도와 달러대 동화환율 증가속도가 상대적으로 낮아서 가증해진 수치다.

베트남은 2011년도의 경우 동남아 11개국 중 국민소득 순위가7위, 아시아 47개국 중에는 34위에 불과하여 더욱 자칫하면 순위에서 계속 밀려날 수 있다.
앞으로도 인구증가율을 지속적으로 더 낮추고 경제성장 가속화에 박차를 가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12/19 바오 더우 뜨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Copy Protected by Chetan's WP-Copyprotect.